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식 G 학습법 미국 교실 진출
입력 2010.10.18 (07:1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따분하고 지루한 학교 수업에 컴퓨터 게임을 접목한 우리나라의 'G-학습법'이 미국까지 진출했습니다. 공교육의 위기를 느끼고 있는 미국에서 새로운 대안으로 환영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LA,이동채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LA 인근 한 초등학교 수학 시간입니다.

숫자로 가득찬 교과서 대신 학생들이 컴퓨터 화면에 빠져 있습니다.

4인용 식탁이 몇 개 있는 식당에 최대 몇 명의 손님을 받을 수 있고, 이익이 얼마 남을지 게임으로 풉니다.

공부에 게임을 접목시킨 이른바 G-학습법입니다.

<인터뷰>게일 (초등학교 5년):"놀면서 배워서 너무 좋다."

<인터뷰>알렉시아 (초등학교 5년):"컴퓨터에서 자기 아바타를 만들수 있어요."

학생들의 학력 격차가 갈수록 커지고 학습욕구마저 사라져 가는 상황에서 미국 교육이 도입한 하나의 대안 학습입니다.

<인터뷰>패트리샤 제프(지역 교육감): 협동심까지 키워서 너무 좋습니다."

학생들이 사용하는 프로그램은 우리나라 업체가 개발한 겁니다.

10개 학교 만 명을 대상으로 한 국내 시범 교육에서도 많은 성과를 거뒀습니다.

<인터뷰>위정현(중앙대 교수):"지식 수출국이 된다는 의미가 있습니다."

LA 교육청은 G 학습법 도입에 이미 관심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G-학습법은 2년 뒤 캘리포니아 주 전체로 확산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 KBS 이동채입니다.
  • 한국식 G 학습법 미국 교실 진출
    • 입력 2010-10-18 07:11:1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따분하고 지루한 학교 수업에 컴퓨터 게임을 접목한 우리나라의 'G-학습법'이 미국까지 진출했습니다. 공교육의 위기를 느끼고 있는 미국에서 새로운 대안으로 환영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LA,이동채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LA 인근 한 초등학교 수학 시간입니다.

숫자로 가득찬 교과서 대신 학생들이 컴퓨터 화면에 빠져 있습니다.

4인용 식탁이 몇 개 있는 식당에 최대 몇 명의 손님을 받을 수 있고, 이익이 얼마 남을지 게임으로 풉니다.

공부에 게임을 접목시킨 이른바 G-학습법입니다.

<인터뷰>게일 (초등학교 5년):"놀면서 배워서 너무 좋다."

<인터뷰>알렉시아 (초등학교 5년):"컴퓨터에서 자기 아바타를 만들수 있어요."

학생들의 학력 격차가 갈수록 커지고 학습욕구마저 사라져 가는 상황에서 미국 교육이 도입한 하나의 대안 학습입니다.

<인터뷰>패트리샤 제프(지역 교육감): 협동심까지 키워서 너무 좋습니다."

학생들이 사용하는 프로그램은 우리나라 업체가 개발한 겁니다.

10개 학교 만 명을 대상으로 한 국내 시범 교육에서도 많은 성과를 거뒀습니다.

<인터뷰>위정현(중앙대 교수):"지식 수출국이 된다는 의미가 있습니다."

LA 교육청은 G 학습법 도입에 이미 관심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G-학습법은 2년 뒤 캘리포니아 주 전체로 확산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 KBS 이동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