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의 가을에 푹 빠진 외국인들
입력 2010.11.13 (21:5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국의 가을, 그 아름다운 정취에 푹 빠졌습니다.

G20 회의를 마친 외신 기자들도 서울의 멋과 여유를 즐겼습니다.

서재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광화문을 지키는 수문장과 병사들의 교대의식, 외국인 관광객들은 이 광경을 놓칠 새라, 카메라 셔터 누르기에 바쁩니다.

가을 빛에 물든 고궁

<인터뷰>뤽 보세니(벨기에 관광객):"제가 알맞은 시기를 선택해서 온 것 같아 요. 경치가 아름다워서 많이 걸어다녔 어요."

G20 정상회의를 취재했던 외국 기자들도 한국의 가을에 흠뻑 빠졌습니다.

<인터뷰>코니 양(미국인 취재진):"한국은 G20의 개최국으로 아주 훌륭했던 것 같습니다. 매우 감명받았고, 즐거웠습 니다."

흥겨운가락에 맞춰 전통 혼례 행렬이 지나갑니다.

고운 신부 얼굴이 궁금하긴 외국인들도 마찬가집니다.

<인터뷰>카타리나(스웨덴 관광객):"여러 가지 한국 문화가 인상적입니다. 음식도 맛있어요, 특히 비빔밥."

구수한 막걸리 한잔은 한국 가을의 정취를 더합니다.

<인터뷰>구도 나오코(일본인 관광객):"역시 전주에서 먹는 막걸리가 맛있어요. 공기와 물이 굉장히 좋아서 그런가 봐요. 쌀 막걸리가 좋아요."

가을의 끄트머리에서 제 색을 뽐낸 한국의 미에 세계인들도 흠뻑 취했습니다.

KBS뉴스 서재희입니다.
  • 한국의 가을에 푹 빠진 외국인들
    • 입력 2010-11-13 21:50:52
    뉴스 9
<앵커 멘트>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국의 가을, 그 아름다운 정취에 푹 빠졌습니다.

G20 회의를 마친 외신 기자들도 서울의 멋과 여유를 즐겼습니다.

서재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광화문을 지키는 수문장과 병사들의 교대의식, 외국인 관광객들은 이 광경을 놓칠 새라, 카메라 셔터 누르기에 바쁩니다.

가을 빛에 물든 고궁

<인터뷰>뤽 보세니(벨기에 관광객):"제가 알맞은 시기를 선택해서 온 것 같아 요. 경치가 아름다워서 많이 걸어다녔 어요."

G20 정상회의를 취재했던 외국 기자들도 한국의 가을에 흠뻑 빠졌습니다.

<인터뷰>코니 양(미국인 취재진):"한국은 G20의 개최국으로 아주 훌륭했던 것 같습니다. 매우 감명받았고, 즐거웠습 니다."

흥겨운가락에 맞춰 전통 혼례 행렬이 지나갑니다.

고운 신부 얼굴이 궁금하긴 외국인들도 마찬가집니다.

<인터뷰>카타리나(스웨덴 관광객):"여러 가지 한국 문화가 인상적입니다. 음식도 맛있어요, 특히 비빔밥."

구수한 막걸리 한잔은 한국 가을의 정취를 더합니다.

<인터뷰>구도 나오코(일본인 관광객):"역시 전주에서 먹는 막걸리가 맛있어요. 공기와 물이 굉장히 좋아서 그런가 봐요. 쌀 막걸리가 좋아요."

가을의 끄트머리에서 제 색을 뽐낸 한국의 미에 세계인들도 흠뻑 취했습니다.

KBS뉴스 서재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