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지성·지소연, 축구협 ‘올해 선수’
입력 2010.12.23 (22:0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지성과 지소연이 대한축구협회가 뽑은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습니다.

<리포트>

박지성과 지소연은 22개 언론사와 축구협회 기술위원들이 실시한 '올해의 선수' 투표 결과 가장 많은 표를 얻어 올 한 해 한국 축구를 빛낸 최고의 선수로 뽑혔습니다.

추신수와 정다래 등 광저우아시안게임 스타 7명이 내년 4월 시작되는 2011 투르 드 코리아 홍보대사에 위촉됐습니다.

삼성생명 여자프로농구에서 KDB생명이 신세계에 올시즌 최다 점수차인 81대 50, 대승을 거두며 공동 3위로 뛰어올랐습니다.

프로야구 SK가 경북고의 임기영 등 21명의 우수 선수들에게 2천 400만원의 장학금을 수여했습니다.

KBS 학교체육 특별기획 다큐멘터리 '미녀들의 반란'이 제12회 남녀평등상 최우수상을 수상했습니다.

'미녀들의 반란'은 여학생들의 스포츠 참여 기회 결핍이라는 새로운 소재를 발굴한 기획력을 높이 평가받았습니다.
  • 박지성·지소연, 축구협 ‘올해 선수’
    • 입력 2010-12-23 22:02:30
    뉴스 9
<앵커 멘트>

박지성과 지소연이 대한축구협회가 뽑은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습니다.

<리포트>

박지성과 지소연은 22개 언론사와 축구협회 기술위원들이 실시한 '올해의 선수' 투표 결과 가장 많은 표를 얻어 올 한 해 한국 축구를 빛낸 최고의 선수로 뽑혔습니다.

추신수와 정다래 등 광저우아시안게임 스타 7명이 내년 4월 시작되는 2011 투르 드 코리아 홍보대사에 위촉됐습니다.

삼성생명 여자프로농구에서 KDB생명이 신세계에 올시즌 최다 점수차인 81대 50, 대승을 거두며 공동 3위로 뛰어올랐습니다.

프로야구 SK가 경북고의 임기영 등 21명의 우수 선수들에게 2천 400만원의 장학금을 수여했습니다.

KBS 학교체육 특별기획 다큐멘터리 '미녀들의 반란'이 제12회 남녀평등상 최우수상을 수상했습니다.

'미녀들의 반란'은 여학생들의 스포츠 참여 기회 결핍이라는 새로운 소재를 발굴한 기획력을 높이 평가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