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손학규 “구시대 청산, 새 나라 만들자”
입력 2011.01.10 (22:1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민주당의 손학규 대표가 오늘 신년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보편적 복지를 이루자며 복지를 놓고 여권과 각을 세웠습니다.

이민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손학규 민주당 대표는 빈곤의 악순환과 빈부격차 심화, 그리고 반칙과 특권 사회를 '한국병'이라고 진단했습니다.

한국병은 꿈과 희망을 갖지 못하게 만들고 공동체를 파괴하고 있다며 사람이 우선인 새로운 사회를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공정한 사회 시스템의 수립과 보편적 복지의 확대를 강조했습니다.

<녹취>손학규(민주당 대표) : "우리가 추구하는 보편적 복지는 사람 중심의 함께 가는 복지국가이며 이러한 의미에서 공동체 회복의 핵심적 요소가 될 것입니다."

그러면서 올해는 새로운 사회를 준비하는 해이고, 특히 내년은 단순히 총선과 대선이 있는 해가 아니라며 새로운 시대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진보 진영의 연대와 통합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습니다.

<녹취>손학규(민주당 대표) : "새로운 나라를 만들고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데 필요하다면 어떠한 역할도 주저하지 않을 것입니다."

손 대표는 또 남북 문제와 관련해 가장 우선 순위를 둬야 할 것은 평화라며 6.15와 10.4 선언의 정신에 입각해 교류와 협력의 길을 열어 가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이민영입니다.
  • 손학규 “구시대 청산, 새 나라 만들자”
    • 입력 2011-01-10 22:12:28
    뉴스 9
<앵커 멘트>

민주당의 손학규 대표가 오늘 신년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보편적 복지를 이루자며 복지를 놓고 여권과 각을 세웠습니다.

이민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손학규 민주당 대표는 빈곤의 악순환과 빈부격차 심화, 그리고 반칙과 특권 사회를 '한국병'이라고 진단했습니다.

한국병은 꿈과 희망을 갖지 못하게 만들고 공동체를 파괴하고 있다며 사람이 우선인 새로운 사회를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공정한 사회 시스템의 수립과 보편적 복지의 확대를 강조했습니다.

<녹취>손학규(민주당 대표) : "우리가 추구하는 보편적 복지는 사람 중심의 함께 가는 복지국가이며 이러한 의미에서 공동체 회복의 핵심적 요소가 될 것입니다."

그러면서 올해는 새로운 사회를 준비하는 해이고, 특히 내년은 단순히 총선과 대선이 있는 해가 아니라며 새로운 시대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진보 진영의 연대와 통합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습니다.

<녹취>손학규(민주당 대표) : "새로운 나라를 만들고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데 필요하다면 어떠한 역할도 주저하지 않을 것입니다."

손 대표는 또 남북 문제와 관련해 가장 우선 순위를 둬야 할 것은 평화라며 6.15와 10.4 선언의 정신에 입각해 교류와 협력의 길을 열어 가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이민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