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하철 2호선 고장…혹한 속 ‘출근 전쟁’
입력 2011.01.18 (22:30) 수정 2011.01.19 (19:5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아침 출근시간에 지하철 2호선이 갑자기 멈춰서면서 시민들은 혹한에 출근 전쟁을 치러야 했습니다.



먼저 류호성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오전 7시쯤 서울 지하철 2호선 전동차가 영등포구청역에서 고장 나 멈췄습니다.



<녹취>안내방송 : "모두 내려 주시기 바랍니다. 이 열차 더 이상 운행하지 못합니다."



바쁜 출근 시간에 쫓겨 초조한 직장인들은 회사로 급히 전화를 걸며 발을 동동 구릅니다.



<인터뷰> 권유상(서울 당산동) : "사고 원인이나 이런 건 알려주지도 않고 출근길에 어떻게 하라는 지 모르겠는데…"



30분 만에 운행이 재개된 지하철은 오전 8시에 다시 멈췄습니다.



지각할 상황에 처한 직장인들은 우왕좌왕하며 혼란에 빠졌고,



<녹취>"(다른) 차편을 몰라서, 지금!"



일부는 역 사무실에 몰려들어 지하철 지연증명서를 뗐습니다.



<인터뷰> 박훈철 (서울 당산동) : "(왜 이거 끊어가시는 건가요?) 출근할 때 증명이 필요해서요."



한파가 몰아치는 역 앞 거리에서는 출근 전쟁이 벌어졌습니다.



<녹취>"영등포!…영등포!"



택시는 합승이라도 하면 다행이고, 뒷문까지 열어 둔 버스엔 오를 자리가 없습니다.



<인터뷰> 김학성 (서울 봉천동) : "버스도 지금 완전히 뭐 엄청나게 전쟁이에요. 없어요."



신도림역에서 홍대 역까지 운행이 중단됐던 지하철 2호선은 출근 시간이 지난 오전 9시 이후에야 정상을 되찾았습니다.



KBS 뉴스 류호성입니다.
  • 지하철 2호선 고장…혹한 속 ‘출근 전쟁’
    • 입력 2011-01-18 22:30:01
    • 수정2011-01-19 19:51:34
    뉴스 9
<앵커 멘트>



오늘 아침 출근시간에 지하철 2호선이 갑자기 멈춰서면서 시민들은 혹한에 출근 전쟁을 치러야 했습니다.



먼저 류호성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오전 7시쯤 서울 지하철 2호선 전동차가 영등포구청역에서 고장 나 멈췄습니다.



<녹취>안내방송 : "모두 내려 주시기 바랍니다. 이 열차 더 이상 운행하지 못합니다."



바쁜 출근 시간에 쫓겨 초조한 직장인들은 회사로 급히 전화를 걸며 발을 동동 구릅니다.



<인터뷰> 권유상(서울 당산동) : "사고 원인이나 이런 건 알려주지도 않고 출근길에 어떻게 하라는 지 모르겠는데…"



30분 만에 운행이 재개된 지하철은 오전 8시에 다시 멈췄습니다.



지각할 상황에 처한 직장인들은 우왕좌왕하며 혼란에 빠졌고,



<녹취>"(다른) 차편을 몰라서, 지금!"



일부는 역 사무실에 몰려들어 지하철 지연증명서를 뗐습니다.



<인터뷰> 박훈철 (서울 당산동) : "(왜 이거 끊어가시는 건가요?) 출근할 때 증명이 필요해서요."



한파가 몰아치는 역 앞 거리에서는 출근 전쟁이 벌어졌습니다.



<녹취>"영등포!…영등포!"



택시는 합승이라도 하면 다행이고, 뒷문까지 열어 둔 버스엔 오를 자리가 없습니다.



<인터뷰> 김학성 (서울 봉천동) : "버스도 지금 완전히 뭐 엄청나게 전쟁이에요. 없어요."



신도림역에서 홍대 역까지 운행이 중단됐던 지하철 2호선은 출근 시간이 지난 오전 9시 이후에야 정상을 되찾았습니다.



KBS 뉴스 류호성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