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월드컵 스타 독일 문어 ‘파울’ 기념 동상
입력 2011.01.21 (08:14) 수정 2011.01.21 (08:3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2010 월드컵 경기의 정확한 승부 예측으로 월드 스타가 됐던 독일의 문어 ’파울’



2살 반의 나이로 전 세계 팬들의 곁을 떠난 지 석달 만에, 파울의 재를 담은 1.8미터 높이 기념 동상이 수족관 한 모퉁이에 자리했습니다.



전 세계에서 파울을 기억하고 싶다며 보내온 팬들의 성원 때문이라는데, 수족관측은 죽은 동물에 대한 이례적인 관심에 크게 놀라면서, 그의 이름을 본딴 후계자 ’파울’이 그 명성을 이어갈 지 우려하고 있습니다.
  • 월드컵 스타 독일 문어 ‘파울’ 기념 동상
    • 입력 2011-01-21 08:14:38
    • 수정2011-01-21 08:39:29
    뉴스광장
2010 월드컵 경기의 정확한 승부 예측으로 월드 스타가 됐던 독일의 문어 ’파울’



2살 반의 나이로 전 세계 팬들의 곁을 떠난 지 석달 만에, 파울의 재를 담은 1.8미터 높이 기념 동상이 수족관 한 모퉁이에 자리했습니다.



전 세계에서 파울을 기억하고 싶다며 보내온 팬들의 성원 때문이라는데, 수족관측은 죽은 동물에 대한 이례적인 관심에 크게 놀라면서, 그의 이름을 본딴 후계자 ’파울’이 그 명성을 이어갈 지 우려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