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 최고 10cm 눈…내일 아침까지 계속
입력 2011.01.23 (22:00) 수정 2011.01.23 (22:0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이번엔 조금 남쪽으로 내려가 봅니다.

충남 내륙 지방에도 눈이 많이 왔지만 지금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지만, 일부 지역에는 여전히 대설 특보가 내려져 있다고 합니다.

대전의 박장훈 기자! 눈발이 많이 가늘어졌다구요?

<리포트>

충청지방엔 오후 들어 많은 눈이 내렸지만 지금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충청지역엔 밤새 산발적으로 눈이 더 내리겠고, 내일 아침엔 충남 서해안지역부터 다시 눈발이 굵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내일까지 충청남도엔 3에서 최고 10cm의 눈이 더 내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천안이 5.3cm로 가장 많고, 대전 2.8, 서산 2.2cm의 적설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충남 서해안지역에는 6개 여객항로 가운데 대천과 삽시도 등 4개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중단됐습니다.

충청지역에 내린 많은 눈으로 현재 경부고속도로는 서울로 올라오는 차량들이 몰리면서 안성 나들목 부근 6km와 안성분기점서 오산까지 10km구간에서 차량들이 정체현상을 빚고 있습니다.

한국도로공사는 경부고속도로의 차량 정체 구간은 오늘 밤늦게부터 점차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지금까지 대전에서 KBS 뉴스 박장훈입니다.
  • 충남 최고 10cm 눈…내일 아침까지 계속
    • 입력 2011-01-23 22:00:33
    • 수정2011-01-23 22:01:22
    뉴스 9
<앵커멘트>

이번엔 조금 남쪽으로 내려가 봅니다.

충남 내륙 지방에도 눈이 많이 왔지만 지금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지만, 일부 지역에는 여전히 대설 특보가 내려져 있다고 합니다.

대전의 박장훈 기자! 눈발이 많이 가늘어졌다구요?

<리포트>

충청지방엔 오후 들어 많은 눈이 내렸지만 지금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충청지역엔 밤새 산발적으로 눈이 더 내리겠고, 내일 아침엔 충남 서해안지역부터 다시 눈발이 굵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내일까지 충청남도엔 3에서 최고 10cm의 눈이 더 내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천안이 5.3cm로 가장 많고, 대전 2.8, 서산 2.2cm의 적설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충남 서해안지역에는 6개 여객항로 가운데 대천과 삽시도 등 4개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중단됐습니다.

충청지역에 내린 많은 눈으로 현재 경부고속도로는 서울로 올라오는 차량들이 몰리면서 안성 나들목 부근 6km와 안성분기점서 오산까지 10km구간에서 차량들이 정체현상을 빚고 있습니다.

한국도로공사는 경부고속도로의 차량 정체 구간은 오늘 밤늦게부터 점차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지금까지 대전에서 KBS 뉴스 박장훈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