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막걸리 수출액, 사케 수입액 앞질러
입력 2011.02.07 (22:0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우리 막걸리 인기가 날로 치솟고 있습니다.

일본으로 수출한 액수가 국내로 '사케' 들여오는 액수를 앞질렀는데, 물론 풀어야 할 숙제도 있습니다.

최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상파 광고가 나갈 정도로 막걸리는 일본에선 히트 상품입니다.

달콤한 맛으로 젊은 층과 여성들을 공략하면서 지난해 막걸리 수출액은 1년 전보다 3배나 늘었습니다.

<인터뷰> 아야코 하타야마(일본 관광객) : "막걸리는 달콤해서 마시기도 쉽고 건강에도 좋은 음료라고 생각합니다."

이에 따라 지난 2006년 224만 달러 수준이던 일본으로의 막걸리 수출액은 4년 만에 천5백만 달러를 넘어서, 일본 전통주인 사케의 한국 수입액을 앞질렀습니다.

그러나 판매 단가는 사케에 크게 못 미쳤습니다.

사케의 평균 수입금액은 리터당 4.4달러 정도입니다. 막걸리의 평균 수출액이 리터당 1달러 남짓이니까, 사케가 막걸리보다 4배 넘게 더 비싼 셈입니다.

이 때문에 막걸리 제조업체들은 제품 고급화와 원료 다양화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도현(막걸리 제조업체 전무) : "한국의 전통미를 살린 용기에 담아서 제품을 출시할 것이고요, 건강 기능성에 초점을 맞춘 제품을 출시할 계획입니다"

수출량에서 사케를 앞선 막걸리, 이제는 질적인 측면에서 새로운 도약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KBS 뉴스 최대수입니다.
  • 막걸리 수출액, 사케 수입액 앞질러
    • 입력 2011-02-07 22:01:24
    뉴스 9
<앵커 멘트>

우리 막걸리 인기가 날로 치솟고 있습니다.

일본으로 수출한 액수가 국내로 '사케' 들여오는 액수를 앞질렀는데, 물론 풀어야 할 숙제도 있습니다.

최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상파 광고가 나갈 정도로 막걸리는 일본에선 히트 상품입니다.

달콤한 맛으로 젊은 층과 여성들을 공략하면서 지난해 막걸리 수출액은 1년 전보다 3배나 늘었습니다.

<인터뷰> 아야코 하타야마(일본 관광객) : "막걸리는 달콤해서 마시기도 쉽고 건강에도 좋은 음료라고 생각합니다."

이에 따라 지난 2006년 224만 달러 수준이던 일본으로의 막걸리 수출액은 4년 만에 천5백만 달러를 넘어서, 일본 전통주인 사케의 한국 수입액을 앞질렀습니다.

그러나 판매 단가는 사케에 크게 못 미쳤습니다.

사케의 평균 수입금액은 리터당 4.4달러 정도입니다. 막걸리의 평균 수출액이 리터당 1달러 남짓이니까, 사케가 막걸리보다 4배 넘게 더 비싼 셈입니다.

이 때문에 막걸리 제조업체들은 제품 고급화와 원료 다양화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도현(막걸리 제조업체 전무) : "한국의 전통미를 살린 용기에 담아서 제품을 출시할 것이고요, 건강 기능성에 초점을 맞춘 제품을 출시할 계획입니다"

수출량에서 사케를 앞선 막걸리, 이제는 질적인 측면에서 새로운 도약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KBS 뉴스 최대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