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일본 동북부 강진
원자로 등 상황 점점 악화…피해 확산
입력 2011.03.12 (22:0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번에는 도쿄를 연결해 지진과 관련해 새로 들어온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권혁주 특파원, 상황이 시시각각 변하는 것 같습니다.

<리포트>

후쿠시마 지역 원전 1호기 붕괴는 원전 격납고 안에서 수소와 산소가 융합작용을 일으켜 일어난 폭발에 의한 것이라고 일본 원자력 안보 보안원이 방금 전 밝혔습니다.

보안원은 이 폭발로 인해 원자로가 지금 녹고 있는 상태일 가능성이 있으며 원자로가 녹을 경우 원자로 내 노심이 녹을 수 있어 위험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바로 이 노심이 녹을 경우 방사능 누출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인데, 지난 73년 미국 펜실바니아주 스리마일 섬에서 발생한 방사능 누출 사고가 원자로 내 노심 융해에 의한 사고 였다고 예로 들었습니다.

그러나 아직 원자로가 녹고 있는 지 여부에 대해서는 확인할 수 없다고 여운을 남겼습니다.

추가적인 여진과 해일도 맘을 놓을 수없는 상황입니다.

아오모리현, 이와테현, 미야기현 등에 현재 대형 해일 경보가 내려져 있고 주의보가 내려진 그 외의 모든 태평양 연안 해안도 해일이 일어날 가능성이 있다며 주의를 촉구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이번에 7.2미터의 해일이 일어나 피해가 가장 컷던 곳 미야기현 센다이 시 해안에는 2백명에서 3백명의 익사체가 한꺼번에 발견됐다고 NHK가 전하고 있습니다.

아직 화면은 들어오지 않고 있습니다만 이 지역에는 천 2백 가구가 거주하고 있어 실제 사망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도쿄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원자로 등 상황 점점 악화…피해 확산
    • 입력 2011-03-12 22:07:18
    뉴스 9
<앵커 멘트>

이번에는 도쿄를 연결해 지진과 관련해 새로 들어온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권혁주 특파원, 상황이 시시각각 변하는 것 같습니다.

<리포트>

후쿠시마 지역 원전 1호기 붕괴는 원전 격납고 안에서 수소와 산소가 융합작용을 일으켜 일어난 폭발에 의한 것이라고 일본 원자력 안보 보안원이 방금 전 밝혔습니다.

보안원은 이 폭발로 인해 원자로가 지금 녹고 있는 상태일 가능성이 있으며 원자로가 녹을 경우 원자로 내 노심이 녹을 수 있어 위험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바로 이 노심이 녹을 경우 방사능 누출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인데, 지난 73년 미국 펜실바니아주 스리마일 섬에서 발생한 방사능 누출 사고가 원자로 내 노심 융해에 의한 사고 였다고 예로 들었습니다.

그러나 아직 원자로가 녹고 있는 지 여부에 대해서는 확인할 수 없다고 여운을 남겼습니다.

추가적인 여진과 해일도 맘을 놓을 수없는 상황입니다.

아오모리현, 이와테현, 미야기현 등에 현재 대형 해일 경보가 내려져 있고 주의보가 내려진 그 외의 모든 태평양 연안 해안도 해일이 일어날 가능성이 있다며 주의를 촉구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이번에 7.2미터의 해일이 일어나 피해가 가장 컷던 곳 미야기현 센다이 시 해안에는 2백명에서 3백명의 익사체가 한꺼번에 발견됐다고 NHK가 전하고 있습니다.

아직 화면은 들어오지 않고 있습니다만 이 지역에는 천 2백 가구가 거주하고 있어 실제 사망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도쿄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