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초단타 매매 관련 증권사 추가 압수수색
입력 2011.03.24 (13:5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검찰이 증권시장에서 초단타 매매로 시장을 어지럽히는 이른바 스캘퍼들에 대해 칼을 빼들었습니다.

어제 증권사 5곳을 압수수색한데 이어 오늘도 추가로 압수수색하고 있습니다.

이승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검찰이 증권사와 초단타 매매자들이 불법적으로 편의를 주고받은 정황을 잡고 이틀 연속 압수수색을 벌였습니다.

어제 5곳, 오늘 5곳 등 모두 증권사 10곳에 대해 수사하고 있는 것입니다

검찰은 이들 증권사에서 ELW 거래 내역과 회계장부, 컴퓨터 전산자료 등을 확보했습니다.

검찰은 주식을 초단타 매매하는 이른바 스켈퍼들이 일반 투자자보다 빠른 매매로 수익을 거두는 과정에서 증권사가 편의를 제공해 불법 매매로 인한 수익을 얻는데 관여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증권사들은 거래 수수료로 수익을 내는 만큼, 단타 매매를 부당하게 지원한 정황이 있다는 것입니다.

검찰은 특히 ELW, '주식 워런트 증권' 거래에서, 초단타 매매의 문제가 심각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ELW는 개별 주식 또는 주가지수와 연계해 일정 기간이 지나면 해당 주식을 약정한 방식에 따라 사고 팔 수 있는 권리가 주어진 증권을 말합니다.

지난 2009년 ELW 시장에서 거래 대금의 65%를 차지하는 일반 개인투자가들은 5천억원이 넘는 손실을 냈지만, 초단타매매 전문 스캘퍼들은 천억원이 넘는 이익을 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검찰, 초단타 매매 관련 증권사 추가 압수수색
    • 입력 2011-03-24 13:56:46
    뉴스 12
<앵커 멘트>

검찰이 증권시장에서 초단타 매매로 시장을 어지럽히는 이른바 스캘퍼들에 대해 칼을 빼들었습니다.

어제 증권사 5곳을 압수수색한데 이어 오늘도 추가로 압수수색하고 있습니다.

이승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검찰이 증권사와 초단타 매매자들이 불법적으로 편의를 주고받은 정황을 잡고 이틀 연속 압수수색을 벌였습니다.

어제 5곳, 오늘 5곳 등 모두 증권사 10곳에 대해 수사하고 있는 것입니다

검찰은 이들 증권사에서 ELW 거래 내역과 회계장부, 컴퓨터 전산자료 등을 확보했습니다.

검찰은 주식을 초단타 매매하는 이른바 스켈퍼들이 일반 투자자보다 빠른 매매로 수익을 거두는 과정에서 증권사가 편의를 제공해 불법 매매로 인한 수익을 얻는데 관여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증권사들은 거래 수수료로 수익을 내는 만큼, 단타 매매를 부당하게 지원한 정황이 있다는 것입니다.

검찰은 특히 ELW, '주식 워런트 증권' 거래에서, 초단타 매매의 문제가 심각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ELW는 개별 주식 또는 주가지수와 연계해 일정 기간이 지나면 해당 주식을 약정한 방식에 따라 사고 팔 수 있는 권리가 주어진 증권을 말합니다.

지난 2009년 ELW 시장에서 거래 대금의 65%를 차지하는 일반 개인투자가들은 5천억원이 넘는 손실을 냈지만, 초단타매매 전문 스캘퍼들은 천억원이 넘는 이익을 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