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오사마 빈 라덴 사망
CIA국장 “파키스탄과 공조 처음부터 배제”
입력 2011.05.04 (06:18) 국제
리언 파네타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은 오사마 빈 라덴 사살을 위한 파키스탄과의 공조는 처음부터 배제했다고 밝혔습니다.

파네타 국장은 시사주간 타임과 인터뷰에서 파키스탄과의 공조는 빈 라덴 세력에게 경계심을 강화시키도록 하는 등 작전을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고 판단하고 공조를 배제했다고 말했습니다.

파네타 국장은 이어 당시 CIA 참모들은 빈 라덴이 은신처에 있을지에 대해 60~80% 정도만 자신하고 있었지만 빈 라덴이 있는 은신처의 보안 특성 등을 고려할 경우 최상의 정보를 갖고 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CIA국장 “파키스탄과 공조 처음부터 배제”
    • 입력 2011-05-04 06:18:57
    국제
리언 파네타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은 오사마 빈 라덴 사살을 위한 파키스탄과의 공조는 처음부터 배제했다고 밝혔습니다.

파네타 국장은 시사주간 타임과 인터뷰에서 파키스탄과의 공조는 빈 라덴 세력에게 경계심을 강화시키도록 하는 등 작전을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고 판단하고 공조를 배제했다고 말했습니다.

파네타 국장은 이어 당시 CIA 참모들은 빈 라덴이 은신처에 있을지에 대해 60~80% 정도만 자신하고 있었지만 빈 라덴이 있는 은신처의 보안 특성 등을 고려할 경우 최상의 정보를 갖고 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