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제뉴스] 팔레스타인 세계적 지휘자 방문 연주회 外
입력 2011.05.04 (13:55)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계적인 유대인 지휘자 다니엘 바렌보임이 팔레스타인 가자 지구를 찾았습니다.

사방이 이스라엘과 이집트 국경으로 봉쇄된 가자 지구의 팔레스타인 사람들을 위로하는 연주회를 갖기 위해섭니다.

아르헨티나 국적을 갖고 있지만 이스라엘에서 어린 시절을 보낸 이 지휘자는, 음식과 생필품 부족에 시달리고 있는 팔레스타인들에게, 아름다운 모차르트의 선율을 선사했습니다.

중국 화려한 다림질 쇼

빠르고 정확한 손놀림. 200도 열기에서 뿜어져 나오는 다리미의 흰 수증기마저 자유자재로 조종합니다.

올해 29살의 이 남성은, 중국 후난성의 한 세탁소에서 일하고 있는 다림질의 장인입니다.

3년째 꼬박 지루한 다림질을 하다 보니, 보다 멋지고 효과적인 다림질법을 터득하게 됐다는데요.

덕분에 구경꾼도, 손님도 늘고 있다고 합니다.

세계신기록 죽음의 바퀴 묘기

23층 높이 건물 꼭대기에 올라간 이 남성은, 이른바 '죽음의 바퀴'라는 묘기를 선보이는 중입니다.

아무런 안전 장비도 없이 굴러가는 바퀴를 타고 또 매달리며 세계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이 남성은 서커스 묘기로 유명한 집안의 7대손이라고 합니다.

미국 물 위의 토네이도 용오름

멀리 바닷가 위로 바다와 하늘을 잇는 듯, 거대한 물결이 용솟음칩니다.

미국 하와이 인근 해상인데요.

물 위에서 생겨나는 토네이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용오름 현상'으로 알려진 이 광경은, 우리나라 울릉도 인근에서도 관측된 적이 있습니다.
  • [화제뉴스] 팔레스타인 세계적 지휘자 방문 연주회 外
    • 입력 2011-05-04 13:55:28
    지구촌뉴스
세계적인 유대인 지휘자 다니엘 바렌보임이 팔레스타인 가자 지구를 찾았습니다.

사방이 이스라엘과 이집트 국경으로 봉쇄된 가자 지구의 팔레스타인 사람들을 위로하는 연주회를 갖기 위해섭니다.

아르헨티나 국적을 갖고 있지만 이스라엘에서 어린 시절을 보낸 이 지휘자는, 음식과 생필품 부족에 시달리고 있는 팔레스타인들에게, 아름다운 모차르트의 선율을 선사했습니다.

중국 화려한 다림질 쇼

빠르고 정확한 손놀림. 200도 열기에서 뿜어져 나오는 다리미의 흰 수증기마저 자유자재로 조종합니다.

올해 29살의 이 남성은, 중국 후난성의 한 세탁소에서 일하고 있는 다림질의 장인입니다.

3년째 꼬박 지루한 다림질을 하다 보니, 보다 멋지고 효과적인 다림질법을 터득하게 됐다는데요.

덕분에 구경꾼도, 손님도 늘고 있다고 합니다.

세계신기록 죽음의 바퀴 묘기

23층 높이 건물 꼭대기에 올라간 이 남성은, 이른바 '죽음의 바퀴'라는 묘기를 선보이는 중입니다.

아무런 안전 장비도 없이 굴러가는 바퀴를 타고 또 매달리며 세계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이 남성은 서커스 묘기로 유명한 집안의 7대손이라고 합니다.

미국 물 위의 토네이도 용오름

멀리 바닷가 위로 바다와 하늘을 잇는 듯, 거대한 물결이 용솟음칩니다.

미국 하와이 인근 해상인데요.

물 위에서 생겨나는 토네이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용오름 현상'으로 알려진 이 광경은, 우리나라 울릉도 인근에서도 관측된 적이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