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오사마 빈 라덴 사망
美 헬기 추락으로 빈 라덴 작전 일부 변경
입력 2011.05.18 (11:43) 국제
미군의 오사마 빈 라덴 제거작전 과정에서 헬리콥터가 예상치 못하게 추락함에 따라 작전 내용이 변경됐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영국 일간 더타임스는 미국 관리들을 인용해 당시 미군은 헬리콥터가 추락하자 지붕과 1층으로 빈 라덴의 은신처로 진입하려던 계획을 포기하고 대신에 벽과 문을 폭발시켜 진입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넵튠 스피어'로 명명된 이번 작전에는 미 해군 특수전부대 요원 23명과 통역사 1명 그리고 '카이로'라고 불리는 추적견 한 마리를 태운 블랙호크기 2대와 예비병력 24명 이상을 태운 치누크기 3대 등 모두 5대의 헬리콥터가 투입됐습니다.
  • 美 헬기 추락으로 빈 라덴 작전 일부 변경
    • 입력 2011-05-18 11:43:41
    국제
미군의 오사마 빈 라덴 제거작전 과정에서 헬리콥터가 예상치 못하게 추락함에 따라 작전 내용이 변경됐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영국 일간 더타임스는 미국 관리들을 인용해 당시 미군은 헬리콥터가 추락하자 지붕과 1층으로 빈 라덴의 은신처로 진입하려던 계획을 포기하고 대신에 벽과 문을 폭발시켜 진입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넵튠 스피어'로 명명된 이번 작전에는 미 해군 특수전부대 요원 23명과 통역사 1명 그리고 '카이로'라고 불리는 추적견 한 마리를 태운 블랙호크기 2대와 예비병력 24명 이상을 태운 치누크기 3대 등 모두 5대의 헬리콥터가 투입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