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등록금, 해법을 찾는다
OECD “한국 등록금 3위, 정부 장학금·대출 평균 이하”
입력 2011.06.20 (13:41) 수정 2011.06.20 (16:28) 사회
우리나라의 대학 등록금이 경제협력 개발기구, OECD 회원국 가운데 3번째로 비싸고 정부 장학금과 학자금 대출 비율이 OECD 평균에 훨씬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앙헬 구리아 OECD 사무총장이 내일 발표할 'OECD 사회정책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의 대학 등록금은 OECD 회원국 중 3번째로 높았습니다.

정부 장학금 비율은 공공 교육비의 4.4%로, OECD 평균 11.4%의 절반에도 못 미쳤으며, 학자금 대출 비율 역시 5.7%로 역시 OECD 평균인 8.8%보다 훨씬 낮았습니다.

OECD는 또 대학교육에 대한 공공부문 분담비율이 지난 2000년부터 2007년 사이 하락세를 보이며 OECD 평균인 69%에 미달해 대학 교육비의 대부분을 가정이 부담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지난해 발표된 'OECD 교육지표 조사'에서는 우리나라 대학 등록금 수준이 미국에 이어 2번째로 높았습니다.
  • OECD “한국 등록금 3위, 정부 장학금·대출 평균 이하”
    • 입력 2011-06-20 13:41:57
    • 수정2011-06-20 16:28:47
    사회
우리나라의 대학 등록금이 경제협력 개발기구, OECD 회원국 가운데 3번째로 비싸고 정부 장학금과 학자금 대출 비율이 OECD 평균에 훨씬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앙헬 구리아 OECD 사무총장이 내일 발표할 'OECD 사회정책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의 대학 등록금은 OECD 회원국 중 3번째로 높았습니다.

정부 장학금 비율은 공공 교육비의 4.4%로, OECD 평균 11.4%의 절반에도 못 미쳤으며, 학자금 대출 비율 역시 5.7%로 역시 OECD 평균인 8.8%보다 훨씬 낮았습니다.

OECD는 또 대학교육에 대한 공공부문 분담비율이 지난 2000년부터 2007년 사이 하락세를 보이며 OECD 평균인 69%에 미달해 대학 교육비의 대부분을 가정이 부담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지난해 발표된 'OECD 교육지표 조사'에서는 우리나라 대학 등록금 수준이 미국에 이어 2번째로 높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