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냉동기 점검 중 가스 질식…인부 4명 사망
입력 2011.07.02 (21:50) 수정 2011.07.02 (21:5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새벽 경기도 고양시의 이마트에서 냉동기를 점검하던 기술자 4명이 갑자기 숨졌습니다.

가스 질식으로 추정됩니다.

먼저 양성모 기자입니다.

<리포트>

경기도 고양시의 한 대형마트 기계실입니다.

오늘 새벽 4시쯤 냉동기 점검 업체 직원 58살 박모 씨 등 4명이 이곳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습니다.

<녹취>마트 관계자 : "작업하는 소리가 들리는데 3시 넘어서 소리가 안 들려서 상황을 파악하러 내려갔는데 그 땐 사람들이 쓰러져 있었습니다."

마트 관계자는 이에 앞서, 오늘 새벽 1시 반과 2시 40분에 현장을 확인했을 때는 아무런 이상이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사고가 난 터보 냉동기실입니다.

사고 당시 숨진 박 씨 등은 지난달 새로 설치한 냉방기 점검작업을 하고 있었습니다.

경찰은 냉방기에서 냉매 가스를 빼낸 뒤 부품 이물질을 제거하는 작업을 하면서 가스가 새어 나와 박 씨 등이 질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인터뷰>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아무래도 프레온 가스와 질소에 의해서 질식한 것으로 추정된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마트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양성모입니다.
  • 냉동기 점검 중 가스 질식…인부 4명 사망
    • 입력 2011-07-02 21:50:20
    • 수정2011-07-02 21:55:37
    뉴스 9
<앵커 멘트>

오늘 새벽 경기도 고양시의 이마트에서 냉동기를 점검하던 기술자 4명이 갑자기 숨졌습니다.

가스 질식으로 추정됩니다.

먼저 양성모 기자입니다.

<리포트>

경기도 고양시의 한 대형마트 기계실입니다.

오늘 새벽 4시쯤 냉동기 점검 업체 직원 58살 박모 씨 등 4명이 이곳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습니다.

<녹취>마트 관계자 : "작업하는 소리가 들리는데 3시 넘어서 소리가 안 들려서 상황을 파악하러 내려갔는데 그 땐 사람들이 쓰러져 있었습니다."

마트 관계자는 이에 앞서, 오늘 새벽 1시 반과 2시 40분에 현장을 확인했을 때는 아무런 이상이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사고가 난 터보 냉동기실입니다.

사고 당시 숨진 박 씨 등은 지난달 새로 설치한 냉방기 점검작업을 하고 있었습니다.

경찰은 냉방기에서 냉매 가스를 빼낸 뒤 부품 이물질을 제거하는 작업을 하면서 가스가 새어 나와 박 씨 등이 질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인터뷰>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아무래도 프레온 가스와 질소에 의해서 질식한 것으로 추정된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마트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양성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