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기상ㆍ재해
잠수교 통행 전면 금지…장마전선 남하
입력 2011.07.03 (21:4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부지방의 집중 호우로 한강 수위가 높아지면서 서울 잠수교는 오전부터 통행이 전면 통제됐는데요,

현장으로 가봅니다.

곽혜정 기자. 현재도 통행이 제한되고 있습니까?

<리포트>

네, 오늘 새벽부터 시작된 장맛비는 오후 한때 굵은 빗줄기가 이어지다가 밤이 되면서 지금은 서서히 잦아들고 있습니다.

이곳 잠수교는 현재 완전히 물에 잠겨 보행자와 차량의 통행이 전면 금지된 상태입니다.

팔당댐이 15개 수문 가운데 10개 수문을 열고 초당 만 천 3백 톤의 물을 방류하면서 평소 3,4미터에 머물던 잠수교의 현재 수위는 현재 7.5미터까지 높아졌습니다.

한강홍수통제소는 자정까지 팔당댐이 방류를 계속할 예정이어서 잠수교 수위는 8미터 이상까지 올라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팔당댐에서 방류한 물이 한강 본류에 도달하는 시간을 감안하면 오늘밤 비가 그친다 해도 내일 오전까지 잠수교 이용은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서울에는 157mm, 경기도 수원에 188, 화성 192 밀리미터의 비가 내린 것으로 기록되고 있습니다.

기상당국은 계속된 비로 지반이 약해져 있는 만큼 밤새 비 피해가 없도록 시설물을 점검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잠수교에서 KBS 뉴스 곽혜정입니다.
  • 잠수교 통행 전면 금지…장마전선 남하
    • 입력 2011-07-03 21:49:28
    뉴스 9
<앵커 멘트>

중부지방의 집중 호우로 한강 수위가 높아지면서 서울 잠수교는 오전부터 통행이 전면 통제됐는데요,

현장으로 가봅니다.

곽혜정 기자. 현재도 통행이 제한되고 있습니까?

<리포트>

네, 오늘 새벽부터 시작된 장맛비는 오후 한때 굵은 빗줄기가 이어지다가 밤이 되면서 지금은 서서히 잦아들고 있습니다.

이곳 잠수교는 현재 완전히 물에 잠겨 보행자와 차량의 통행이 전면 금지된 상태입니다.

팔당댐이 15개 수문 가운데 10개 수문을 열고 초당 만 천 3백 톤의 물을 방류하면서 평소 3,4미터에 머물던 잠수교의 현재 수위는 현재 7.5미터까지 높아졌습니다.

한강홍수통제소는 자정까지 팔당댐이 방류를 계속할 예정이어서 잠수교 수위는 8미터 이상까지 올라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팔당댐에서 방류한 물이 한강 본류에 도달하는 시간을 감안하면 오늘밤 비가 그친다 해도 내일 오전까지 잠수교 이용은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서울에는 157mm, 경기도 수원에 188, 화성 192 밀리미터의 비가 내린 것으로 기록되고 있습니다.

기상당국은 계속된 비로 지반이 약해져 있는 만큼 밤새 비 피해가 없도록 시설물을 점검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잠수교에서 KBS 뉴스 곽혜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