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리티시오픈, 톰 왓슨 행운의 홀인원
입력 2011.07.16 (08:02) 수정 2011.07.16 (08:46)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브리티시 오픈 골프 대회 이틀째 경기에서 미국의 노장 톰 왓슨이 홀인원을 기록했습니다.



왓슨은 거리가 167야드인 파3 6번 홀에서 홀인원을 낚았습니다.



티샷으로 날린 공이 그린에서 한 번 튄 뒤 홀컵으로 쏙 빨려들어가는 행운을 누렸습니다.



올해 61살인 왓슨은 브리티시 오픈 대회에서만 통산 5번을 우승한 백전노장인데요.



2라운드 중간합계 2오버파 공동 45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스페인의 노장 히메네스는 6번 홀에서 긴 버디 퍼트를 성공시키며 선두와 한 타 차인 3언더파를 기록했습니다.
  • 브리티시오픈, 톰 왓슨 행운의 홀인원
    • 입력 2011-07-16 08:02:30
    • 수정2011-07-16 08:46:25
    뉴스광장
브리티시 오픈 골프 대회 이틀째 경기에서 미국의 노장 톰 왓슨이 홀인원을 기록했습니다.



왓슨은 거리가 167야드인 파3 6번 홀에서 홀인원을 낚았습니다.



티샷으로 날린 공이 그린에서 한 번 튄 뒤 홀컵으로 쏙 빨려들어가는 행운을 누렸습니다.



올해 61살인 왓슨은 브리티시 오픈 대회에서만 통산 5번을 우승한 백전노장인데요.



2라운드 중간합계 2오버파 공동 45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스페인의 노장 히메네스는 6번 홀에서 긴 버디 퍼트를 성공시키며 선두와 한 타 차인 3언더파를 기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