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리그 올스타전 대신 봉사활동 마련
입력 2011.07.26 (22:04) 수정 2011.07.26 (22:2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로축구 K리그 올스타전이 승부조작 사건의 여파로 열리지 않는 대신, 16개 구단이 참여하는 봉사 프로그램이 마련됩니다.

20명의 올스타 선수들은 다음달 1일 파주NFC에서 뇌성마비 장애인 선수로 구성된 곰두리 축구단을 위한 축구 클리닉을 갖게 됩니다.
  • K리그 올스타전 대신 봉사활동 마련
    • 입력 2011-07-26 22:04:33
    • 수정2011-07-26 22:24:39
    뉴스 9
프로축구 K리그 올스타전이 승부조작 사건의 여파로 열리지 않는 대신, 16개 구단이 참여하는 봉사 프로그램이 마련됩니다.

20명의 올스타 선수들은 다음달 1일 파주NFC에서 뇌성마비 장애인 선수로 구성된 곰두리 축구단을 위한 축구 클리닉을 갖게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