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서울시 무상급식 주민투표
오세훈 “결과 수용…하루 이틀내 사퇴 결정”
입력 2011.08.24 (22:19) 수정 2011.08.25 (09:1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번 주민투표 결과에 따라 시장직을 걸겠다는 오세훈 시장의 거취가 이제 최대의 관심사가 됐습니다.

오 시장측은 하루 이틀안에 사퇴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임승창 기잡니다.

<리포트>

굳은 표정으로 기자회견장에 들어선 오세훈 서울시장.

투표율 미달로 개표조차 못한 데 대해 심경을 밝혔습니다.

<녹취> 오세훈(서울시장) :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투표 결과 겸허히 받아들이면서 당당하게 참여해주신 서울시민 유권자 여러분께 고개숙여 감사드립니다."

시장직을 걸겠다던 약속에 대한 입장은 일단 밝히지 않았습니다.

<녹취> 이종현(서울시 대변인) : "오세훈 시장의 시장직 사퇴는 시장직에 엄중한 사안이므로 하루 이틀내에 발표하도록 하겠습니다."

무릎까지 꿇으며 투표 참여를 호소했지만, 결국 시민들의 지지를 얻지 못한 상황.

관련법에 따라 오 시장은 사임 열흘 전에 시의장에게 사임을 통지해야 합니다.

따라서 오 시장이 이삼일내 사임 통지를 하더라도 실질적인 사임시기는 오는 9월 5일 이후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주민투표에 시장직을 걸었던 오세훈 시장은 결국 사퇴 수순을 밟게 됐습니다.

하지만 이번 주민투표를 통해 보수의 상징처럼 각인돼, 정치적으론 얻은 것도 적지 않다는 분석도 있습니다.

KBS 뉴스 임승창입니다.
  • 오세훈 “결과 수용…하루 이틀내 사퇴 결정”
    • 입력 2011-08-24 22:19:17
    • 수정2011-08-25 09:15:33
    뉴스 9
<앵커 멘트>

이번 주민투표 결과에 따라 시장직을 걸겠다는 오세훈 시장의 거취가 이제 최대의 관심사가 됐습니다.

오 시장측은 하루 이틀안에 사퇴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임승창 기잡니다.

<리포트>

굳은 표정으로 기자회견장에 들어선 오세훈 서울시장.

투표율 미달로 개표조차 못한 데 대해 심경을 밝혔습니다.

<녹취> 오세훈(서울시장) :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투표 결과 겸허히 받아들이면서 당당하게 참여해주신 서울시민 유권자 여러분께 고개숙여 감사드립니다."

시장직을 걸겠다던 약속에 대한 입장은 일단 밝히지 않았습니다.

<녹취> 이종현(서울시 대변인) : "오세훈 시장의 시장직 사퇴는 시장직에 엄중한 사안이므로 하루 이틀내에 발표하도록 하겠습니다."

무릎까지 꿇으며 투표 참여를 호소했지만, 결국 시민들의 지지를 얻지 못한 상황.

관련법에 따라 오 시장은 사임 열흘 전에 시의장에게 사임을 통지해야 합니다.

따라서 오 시장이 이삼일내 사임 통지를 하더라도 실질적인 사임시기는 오는 9월 5일 이후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주민투표에 시장직을 걸었던 오세훈 시장은 결국 사퇴 수순을 밟게 됐습니다.

하지만 이번 주민투표를 통해 보수의 상징처럼 각인돼, 정치적으론 얻은 것도 적지 않다는 분석도 있습니다.

KBS 뉴스 임승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