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기업 늘리고 中企 줄여…신규 채용 양극화
입력 2011.09.03 (10:1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요즘 대학교마다 취업 설명회가 한창입니다.

기업들이 본격 채용에 들어가면서 취업 시즌이 시작된 건데요.

대기업들은 지난해보다 신규 채용을 늘린데 비해, 중소기업들은 오히려 줄여 채용에서도 양극화 현상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김세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한 대학이 마련한 취업박람회, 기업체 부스마다 긴 줄이 생겼습니다.

<녹취> "(어떤 식으로 면접을 하나요?) 면접은 1박 2일 동안 진행됩니다."

130개 업체가 참여했고, 취업 준비생 4천 명이 몰렸습니다.

<인터뷰> 최현경(취업준비생) : "제가 원하던 기업에 대해서 조금 더 밀착해서 자세하게 여쭤볼 수 있는 기회가 되는 것 같아요."

대기업들이 직접 대학을 찾아 채용 설명회도 열었습니다.

취업 준비생들로 대형 강의실은 발 디딜 틈이 없습니다.

<인터뷰> 유영우(취업준비생) : "예전보다는 많이 늘어났으니까, 그만큼 취업이 잘 될 거라는 기대감이 있고, 제가 갈 곳이 많아졌다는 생각이 드니까..."

대기업들이 채용에 적극적으로 나서면서 올해 대기업의 대졸 신규채용은 지난해보다 4.4% 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반면,중견기업과 중소기업의 채용 규모는 30% 가까이 감소했습니다.

그 결과 전체 대졸 신규채용은 3.3% 줄었습니다.

<인터뷰>이광석(인크루트 대표) : "중소기업들은 대내외적인 환경이 악화되면서 불확실성이 더 강화되면서 채용을 줄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대기업 취업문은 다소 넓어졌지만 국내 일자리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중소기업 채용이 줄면서 하반기 대졸 취업문도 양극화 현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세정입니다.
  • 대기업 늘리고 中企 줄여…신규 채용 양극화
    • 입력 2011-09-03 10:18:2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요즘 대학교마다 취업 설명회가 한창입니다.

기업들이 본격 채용에 들어가면서 취업 시즌이 시작된 건데요.

대기업들은 지난해보다 신규 채용을 늘린데 비해, 중소기업들은 오히려 줄여 채용에서도 양극화 현상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김세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한 대학이 마련한 취업박람회, 기업체 부스마다 긴 줄이 생겼습니다.

<녹취> "(어떤 식으로 면접을 하나요?) 면접은 1박 2일 동안 진행됩니다."

130개 업체가 참여했고, 취업 준비생 4천 명이 몰렸습니다.

<인터뷰> 최현경(취업준비생) : "제가 원하던 기업에 대해서 조금 더 밀착해서 자세하게 여쭤볼 수 있는 기회가 되는 것 같아요."

대기업들이 직접 대학을 찾아 채용 설명회도 열었습니다.

취업 준비생들로 대형 강의실은 발 디딜 틈이 없습니다.

<인터뷰> 유영우(취업준비생) : "예전보다는 많이 늘어났으니까, 그만큼 취업이 잘 될 거라는 기대감이 있고, 제가 갈 곳이 많아졌다는 생각이 드니까..."

대기업들이 채용에 적극적으로 나서면서 올해 대기업의 대졸 신규채용은 지난해보다 4.4% 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반면,중견기업과 중소기업의 채용 규모는 30% 가까이 감소했습니다.

그 결과 전체 대졸 신규채용은 3.3% 줄었습니다.

<인터뷰>이광석(인크루트 대표) : "중소기업들은 대내외적인 환경이 악화되면서 불확실성이 더 강화되면서 채용을 줄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대기업 취업문은 다소 넓어졌지만 국내 일자리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중소기업 채용이 줄면서 하반기 대졸 취업문도 양극화 현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세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