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사당 놀이’ 재현…세계민속문화 한 자리에
입력 2011.10.03 (21:49) 뉴스9(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개천절 연휴 마지막날인 오늘 화창한 가을 날씨에 곳곳이 나들이객들로 붐볐습니다.

경기도 안성에서는 내년 세계민속축전을 앞둔 사전 행사가 열렸습니다.

조빛나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앵두나무 막대기로 접시를 뱅글뱅글 돌리는가 싶더니 공중으로 띄웠다가... 서로 주고받기까지...

아슬아슬한 장면에 관객들은 눈을 뗄 수가 없습니다.

유네스코 세계무형문화유산인 남사당 놀이가, 19세기로 모습으로 재현된 안성 장터 한가운데서 펼쳐졌습니다.

<인터뷰>임용근(안성시립남사당풍물단원):"유네스코세계무형유산인 남사당을 이번 기회에 많이 알려졌으면 좋겠다"

동유럽 에스토니아 민속 무용단은 민속학자들의 기록으로 전해지는 음악과 춤을 재현했습니다.

유네스코 공식자문협력기구가 주관하는 세계민속축전.

내년에 우리나라 열리는 본 행사를 앞두고 '프레' 축전이 안성에서 시작됐습니다.

<인터뷰>실리 카퍼(에스토니아 민속무용단)

남사당놀이 전용공연장까지 세운 안성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줄타기와 꼭두각시놀음 등 6가지 종목으로 구성된 `남사당 놀이'를 전 세계에 알리고 있습니다.

<인터뷰>임창규(인천시 서창동)

14개 나라의 대표 민속공연이 열리는 '프레' 축전에서는 세계 여러 나라의 의상과 악기체험 등 다양한 체험 행사도 즐길 수 있습니다.

KBS뉴스 조빛나입니다.
  • ‘남사당 놀이’ 재현…세계민속문화 한 자리에
    • 입력 2011-10-03 21:49:22
    뉴스9(경인)
<앵커 멘트>

개천절 연휴 마지막날인 오늘 화창한 가을 날씨에 곳곳이 나들이객들로 붐볐습니다.

경기도 안성에서는 내년 세계민속축전을 앞둔 사전 행사가 열렸습니다.

조빛나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앵두나무 막대기로 접시를 뱅글뱅글 돌리는가 싶더니 공중으로 띄웠다가... 서로 주고받기까지...

아슬아슬한 장면에 관객들은 눈을 뗄 수가 없습니다.

유네스코 세계무형문화유산인 남사당 놀이가, 19세기로 모습으로 재현된 안성 장터 한가운데서 펼쳐졌습니다.

<인터뷰>임용근(안성시립남사당풍물단원):"유네스코세계무형유산인 남사당을 이번 기회에 많이 알려졌으면 좋겠다"

동유럽 에스토니아 민속 무용단은 민속학자들의 기록으로 전해지는 음악과 춤을 재현했습니다.

유네스코 공식자문협력기구가 주관하는 세계민속축전.

내년에 우리나라 열리는 본 행사를 앞두고 '프레' 축전이 안성에서 시작됐습니다.

<인터뷰>실리 카퍼(에스토니아 민속무용단)

남사당놀이 전용공연장까지 세운 안성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줄타기와 꼭두각시놀음 등 6가지 종목으로 구성된 `남사당 놀이'를 전 세계에 알리고 있습니다.

<인터뷰>임창규(인천시 서창동)

14개 나라의 대표 민속공연이 열리는 '프레' 축전에서는 세계 여러 나라의 의상과 악기체험 등 다양한 체험 행사도 즐길 수 있습니다.

KBS뉴스 조빛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경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