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간추린 단신] 뉴욕서 ‘통영의 딸’ 송환 촉구 시위
입력 2011.11.19 (21:4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북한 정치범수용소에 억류된 것으로 알려진 '통영의 딸' 신숙자 씨 모녀의 송환을 촉구하는 시위가 미국 뉴욕 북한 유엔대표부 앞에서 열렸습니다.

한편 유엔 측은 신씨 모녀의 송환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구제역 방역 과로사 '업무상 재해'"

구제역 방역에 동원됐다가 과로로 숨진 축협 직원에 대해 법원이 업무상 재해를 인정했습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 12부는 경기도 모 축협 직원 민모 씨의 유족이 유족 급여 등을 지급하라며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했습니다.

대전서 식당 화재…4명 구조

오늘 새벽 3시쯤 대전시 태평동의 한 식당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위층에서 잠을 자던 주인 김씨와 김씨 가족 등 4명이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긴급 구조됐습니다.

경찰은 식당 천장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간추린 단신] 뉴욕서 ‘통영의 딸’ 송환 촉구 시위
    • 입력 2011-11-19 21:45:23
    뉴스 9
북한 정치범수용소에 억류된 것으로 알려진 '통영의 딸' 신숙자 씨 모녀의 송환을 촉구하는 시위가 미국 뉴욕 북한 유엔대표부 앞에서 열렸습니다.

한편 유엔 측은 신씨 모녀의 송환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구제역 방역 과로사 '업무상 재해'"

구제역 방역에 동원됐다가 과로로 숨진 축협 직원에 대해 법원이 업무상 재해를 인정했습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 12부는 경기도 모 축협 직원 민모 씨의 유족이 유족 급여 등을 지급하라며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했습니다.

대전서 식당 화재…4명 구조

오늘 새벽 3시쯤 대전시 태평동의 한 식당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위층에서 잠을 자던 주인 김씨와 김씨 가족 등 4명이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긴급 구조됐습니다.

경찰은 식당 천장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