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반달가슴곰 도시 외곽 출현…경위 파악 중
입력 2011.12.01 (19:32)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산 속에서나 발견되는 천연기념물인 반달가슴곰이 도심에 나타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어디에서 나타난 것인지 아직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이 반달가슴곰은 포획 과정에서 죽었습니다.

임명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 낮 12시쯤 동탄 신도시 외곽 산기슭에 천연기념물인 반달가슴곰 한 마리가 나타났습니다.

무게는 60kg가량, 크기는 1.2m 정도입니다.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이 조심스럽게 마취총을 쏴 곰을 잡는 데 성공했습니다.

마취총을 맞은 곰은 밧줄에 묶여 인근 동물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하지만, 마취에서 깨어나지 못하고 포획된 지 한 시간 만에 죽었습니다.

화성시는 야생 곰일 가능성은 작지만, 어디에서 왔는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일단 발톱 상태를 봤을 때 개인 농장에서 사육했을 가능성이 크고, 서너 달 전에 탈출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문화재청은 조만간 화성시로부터 곰 사체를 넘겨받아 박제 처리 등 보존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 반달가슴곰 도시 외곽 출현…경위 파악 중
    • 입력 2011-12-01 19:32:21
    뉴스 7
<앵커 멘트>

산 속에서나 발견되는 천연기념물인 반달가슴곰이 도심에 나타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어디에서 나타난 것인지 아직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이 반달가슴곰은 포획 과정에서 죽었습니다.

임명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 낮 12시쯤 동탄 신도시 외곽 산기슭에 천연기념물인 반달가슴곰 한 마리가 나타났습니다.

무게는 60kg가량, 크기는 1.2m 정도입니다.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이 조심스럽게 마취총을 쏴 곰을 잡는 데 성공했습니다.

마취총을 맞은 곰은 밧줄에 묶여 인근 동물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하지만, 마취에서 깨어나지 못하고 포획된 지 한 시간 만에 죽었습니다.

화성시는 야생 곰일 가능성은 작지만, 어디에서 왔는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일단 발톱 상태를 봤을 때 개인 농장에서 사육했을 가능성이 크고, 서너 달 전에 탈출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문화재청은 조만간 화성시로부터 곰 사체를 넘겨받아 박제 처리 등 보존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