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권도 격파왕 찾아라! 뜨거운 현장
입력 2011.12.03 (21:4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태권도의 저변확대를 위해 마련된 격파왕 선발대회가 올해로 3회째를 맞이했는데요,



격파왕을 향한 치열한 대결의 장을, 정현숙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화려한 공중회전.



하늘을 나는 듯한 발동작.



힘찬 기합소리와 함께 최고 격파왕을 향한 치열한 경쟁이 시작됐습니다.



위력부문은 경험많은 출전자 들이, 기술부문은 날랜 대학생들이 빛났습니다.



아버지와 함께 출전해 특별한 시간을 보낸 아들에게.. 예선탈락의 아쉬움을 찾아볼 수 없습니다.



<인터뷰> "아버지와 함꼐 추억을 쌓은 것 같다."



때로는 실수도 나옵니다.



결승에 오른 선수들도, 정확한 가격이 쉽지만은 않습니다.



<녹취> "아쉬워요..."



준비된 송판만 3400여장.



동료를 위해 송판을 고르는 데도 특별한 비법이 있습니다.



<녹취> "금이 가있는 것이 잘 깨질 것 같은 송판이거든요.. 이런 거 주로 고르죠."



모든 종목이 마무리되고, 격파왕에 오른 선수에게는 상금과 트로피, 그리고 명예가 주어집니다.



<인터뷰> "하늘을 날을 것 같다. 믿어지지 않는다."



더 화려하고 강력해진 격파왕 대회를 통해, 국기 태권도의 위력을 다시 한번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KBS 뉴스 정현숙입니다.
  • 태권도 격파왕 찾아라! 뜨거운 현장
    • 입력 2011-12-03 21:44:05
    뉴스 9
<앵커 멘트>



태권도의 저변확대를 위해 마련된 격파왕 선발대회가 올해로 3회째를 맞이했는데요,



격파왕을 향한 치열한 대결의 장을, 정현숙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화려한 공중회전.



하늘을 나는 듯한 발동작.



힘찬 기합소리와 함께 최고 격파왕을 향한 치열한 경쟁이 시작됐습니다.



위력부문은 경험많은 출전자 들이, 기술부문은 날랜 대학생들이 빛났습니다.



아버지와 함께 출전해 특별한 시간을 보낸 아들에게.. 예선탈락의 아쉬움을 찾아볼 수 없습니다.



<인터뷰> "아버지와 함꼐 추억을 쌓은 것 같다."



때로는 실수도 나옵니다.



결승에 오른 선수들도, 정확한 가격이 쉽지만은 않습니다.



<녹취> "아쉬워요..."



준비된 송판만 3400여장.



동료를 위해 송판을 고르는 데도 특별한 비법이 있습니다.



<녹취> "금이 가있는 것이 잘 깨질 것 같은 송판이거든요.. 이런 거 주로 고르죠."



모든 종목이 마무리되고, 격파왕에 오른 선수에게는 상금과 트로피, 그리고 명예가 주어집니다.



<인터뷰> "하늘을 날을 것 같다. 믿어지지 않는다."



더 화려하고 강력해진 격파왕 대회를 통해, 국기 태권도의 위력을 다시 한번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KBS 뉴스 정현숙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