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무역 1조 달러 시대 ‘명과 암’
입력 2011.12.05 (22:0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무역, 특히 수출은 우리나라 경제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해왔습니다.

하지만, 수출이 생산과 고용에 미치는 효과가 갈수록 줄어들어서 문젠데요. 무역 1조 달러 시대의 '명과 암'을 조현진 기자가 짚어봤습니다.

<리포트>

<녹취> 카라 (일본 홍초 광고) : "맛있어요"

한류 스타를 내세운 일본 광고 이후 이 마시는 식초 제품은 대 일본 수출이 17배나 급증하면서 일본 시장 점유율 1위에 올라섰습니다.

반도체, 자동차, 선박 등 전통적인 수출 주력 제품에서 벗어나 한국의 수출이 새로운 영역으로 확산될 가능성을 보여준 사례입니다.

<인터뷰>고준평(관세청 통관기획과) : "신한류의 영향으로 기존의 문화 콘텐츠 수출뿐만 아니라 일반 상품에까지 그 연쇄 반응이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하지만 '수출만 잘하면 모두가 잘 살수 있다' 신화는 더 이상 불변의 진리는 아닙니다.

10억 원을 수출할 때 생기는 일자리는 2000년 15.3명에서 10년 만에 9.8명으로 줄었습니다.

수출의 생산 유발효과도 계속 줄고 있습니다.

수출을 많이 해도 예전처럼 일자리가 많이 생기거나 생산이 늘어나지 않는다는 뜻입니다.

<인터뷰>김주훈(한국개발연구원 부원장) : "수출에서 얻은 성과가 대기업에 집중이 되고 거기에 참여할 수 있는 중소기업이나 서비스업체로 확산이 되지 못하는 구조도 일조를 한다고 생각합니다."

수출 대기업만 살 찌고 국민에게는 그 효과가 돌아가지 않는 성장은 한계가 있을수 밖에 없습니다.

새로운 수출동력을 찾는 일 만큼이나 수출 효과를 경제성장으로 확산시키는 내수활성화 정책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KBS 뉴스 조현진입니다.
  • 무역 1조 달러 시대 ‘명과 암’
    • 입력 2011-12-05 22:01:49
    뉴스 9
<앵커 멘트>

무역, 특히 수출은 우리나라 경제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해왔습니다.

하지만, 수출이 생산과 고용에 미치는 효과가 갈수록 줄어들어서 문젠데요. 무역 1조 달러 시대의 '명과 암'을 조현진 기자가 짚어봤습니다.

<리포트>

<녹취> 카라 (일본 홍초 광고) : "맛있어요"

한류 스타를 내세운 일본 광고 이후 이 마시는 식초 제품은 대 일본 수출이 17배나 급증하면서 일본 시장 점유율 1위에 올라섰습니다.

반도체, 자동차, 선박 등 전통적인 수출 주력 제품에서 벗어나 한국의 수출이 새로운 영역으로 확산될 가능성을 보여준 사례입니다.

<인터뷰>고준평(관세청 통관기획과) : "신한류의 영향으로 기존의 문화 콘텐츠 수출뿐만 아니라 일반 상품에까지 그 연쇄 반응이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하지만 '수출만 잘하면 모두가 잘 살수 있다' 신화는 더 이상 불변의 진리는 아닙니다.

10억 원을 수출할 때 생기는 일자리는 2000년 15.3명에서 10년 만에 9.8명으로 줄었습니다.

수출의 생산 유발효과도 계속 줄고 있습니다.

수출을 많이 해도 예전처럼 일자리가 많이 생기거나 생산이 늘어나지 않는다는 뜻입니다.

<인터뷰>김주훈(한국개발연구원 부원장) : "수출에서 얻은 성과가 대기업에 집중이 되고 거기에 참여할 수 있는 중소기업이나 서비스업체로 확산이 되지 못하는 구조도 일조를 한다고 생각합니다."

수출 대기업만 살 찌고 국민에게는 그 효과가 돌아가지 않는 성장은 한계가 있을수 밖에 없습니다.

새로운 수출동력을 찾는 일 만큼이나 수출 효과를 경제성장으로 확산시키는 내수활성화 정책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KBS 뉴스 조현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