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KBS Green
철새도래지 밤섬 ‘람사르습지’ 지정 추진
입력 2012.01.10 (06:54) 수정 2012.01.10 (16:52) 사회
서울 도심 한복판의 철새 도래지로 유명한 한강 밤섬이 이르면 오는 4월 람사르 습지로 지정될 전망입니다.

환경부는 밤섬에 대한 람사르 습지 등록신청서를 이달 중 람사르사무국에 낼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서울 여의도와 마포 사이에 떠있는 밤섬에는 원앙과 황조롱이.솔부엉이 등 천연기년물 3종과 매와 말똥가리 등 법정보호종 7종을 비롯해 해마다 겨울 철새 수십 종이 찾는 등 생물다양성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강원 인제군 대암산용늪과 경남 창녕군 우포늪, 충남 태안군 두웅습지, 전북 고창군 운곡습지 등 모두 17곳이 '람사르 습지로 지정돼 있습니다.
  • 철새도래지 밤섬 ‘람사르습지’ 지정 추진
    • 입력 2012-01-10 06:54:44
    • 수정2012-01-10 16:52:52
    사회
서울 도심 한복판의 철새 도래지로 유명한 한강 밤섬이 이르면 오는 4월 람사르 습지로 지정될 전망입니다.

환경부는 밤섬에 대한 람사르 습지 등록신청서를 이달 중 람사르사무국에 낼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서울 여의도와 마포 사이에 떠있는 밤섬에는 원앙과 황조롱이.솔부엉이 등 천연기년물 3종과 매와 말똥가리 등 법정보호종 7종을 비롯해 해마다 겨울 철새 수십 종이 찾는 등 생물다양성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강원 인제군 대암산용늪과 경남 창녕군 우포늪, 충남 태안군 두웅습지, 전북 고창군 운곡습지 등 모두 17곳이 '람사르 습지로 지정돼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