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제2의 중동 붐’ 세제 혜택 검토
입력 2012.02.24 (13:05) 수정 2012.02.24 (15:58)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 국제유가의 고공행진으로 중동 지역에 돈이 몰리면서 중동 지역의 각종 인프라 건설이나 IT, 원전 건설 등의 수요도 커지고 있습니다.

정부는 이 같은 '제2의 중동 붐'을 맞아 우리의 전문인력 진출 방안을 본격 논의하기 시작했습니다.

보도에 최영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정부는 오늘 중동지역 전문인력 진출방안을 주제로 비상경제대책회의를 열고, 중동 진출 기업과 인력에 대한 지원 방안을 모색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중동 진출 근로자들에게 세제와 교육비 혜택을 주는 방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한시적으로라도 중동 근로자들의 소득공제 지원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말했다고 박정하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또 중동 진출 상사원이나 주재원들의 자녀 교육비는 해당 정부가 자국민과 동일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정부가 교섭해보라고 지시했습니다.

이어 취업 준비생들이 취업과 의료 등을 한 번의 클릭으로 정보를 알 수 있는 종합적 정보시스템 구축도 검토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이 대통령은 민간 업체에 대해서는 중동 지역 건설 등의 입찰에 참여할 때 출혈 경쟁하지 말고 국익을 지킬 수 있도록 건전한 입찰문화를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중동지역 인력 진출과 관련해 국토해양부와 지식경제부, 고용노동부가 각각 방안을 발표하고 관련 토론이 이뤄졌습니다.

KBS 뉴스 최영철입니다.
  • 정부, ‘제2의 중동 붐’ 세제 혜택 검토
    • 입력 2012-02-24 13:05:10
    • 수정2012-02-24 15:58:41
    뉴스 12
<앵커 멘트>

최근 국제유가의 고공행진으로 중동 지역에 돈이 몰리면서 중동 지역의 각종 인프라 건설이나 IT, 원전 건설 등의 수요도 커지고 있습니다.

정부는 이 같은 '제2의 중동 붐'을 맞아 우리의 전문인력 진출 방안을 본격 논의하기 시작했습니다.

보도에 최영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정부는 오늘 중동지역 전문인력 진출방안을 주제로 비상경제대책회의를 열고, 중동 진출 기업과 인력에 대한 지원 방안을 모색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중동 진출 근로자들에게 세제와 교육비 혜택을 주는 방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한시적으로라도 중동 근로자들의 소득공제 지원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말했다고 박정하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또 중동 진출 상사원이나 주재원들의 자녀 교육비는 해당 정부가 자국민과 동일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정부가 교섭해보라고 지시했습니다.

이어 취업 준비생들이 취업과 의료 등을 한 번의 클릭으로 정보를 알 수 있는 종합적 정보시스템 구축도 검토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이 대통령은 민간 업체에 대해서는 중동 지역 건설 등의 입찰에 참여할 때 출혈 경쟁하지 말고 국익을 지킬 수 있도록 건전한 입찰문화를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중동지역 인력 진출과 관련해 국토해양부와 지식경제부, 고용노동부가 각각 방안을 발표하고 관련 토론이 이뤄졌습니다.

KBS 뉴스 최영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