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제19대 국회의원 선거
“민주 모바일 경선, 선거 부정비리 종합선물세트”
입력 2012.02.28 (16:52) 수정 2012.02.28 (16:53) 정치
새누리당 권영세 사무총장이 민주통합당의 모바일 국민경선을, "불법경선과 돈 경선, 동원경선의 극치"이자 "선거부정 비리의 종합선물세트"라고 비판했습니다.

권영세 사무총장은 오늘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민주통합당 공천 신청자들이 돈을 주고 선거인단을 모집하고 있고, 일부 지방자치단체의 경우 관권 개입 의혹까지 일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권 사무총장은 이 같은 현상이 호남을 넘어 전국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다며, 민주당은 국민 앞에 책임지고 전 지역에 대해 검찰 수사를 의뢰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권영세 사무총장은 새누리당은 안전장치 없이 모바일 경선을 도입할 경우, 이 같은 문제가 발생할 줄 알았다며, 민주통합당도 재검토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민주 모바일 경선, 선거 부정비리 종합선물세트”
    • 입력 2012-02-28 16:52:11
    • 수정2012-02-28 16:53:15
    정치
새누리당 권영세 사무총장이 민주통합당의 모바일 국민경선을, "불법경선과 돈 경선, 동원경선의 극치"이자 "선거부정 비리의 종합선물세트"라고 비판했습니다.

권영세 사무총장은 오늘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민주통합당 공천 신청자들이 돈을 주고 선거인단을 모집하고 있고, 일부 지방자치단체의 경우 관권 개입 의혹까지 일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권 사무총장은 이 같은 현상이 호남을 넘어 전국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다며, 민주당은 국민 앞에 책임지고 전 지역에 대해 검찰 수사를 의뢰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권영세 사무총장은 새누리당은 안전장치 없이 모바일 경선을 도입할 경우, 이 같은 문제가 발생할 줄 알았다며, 민주통합당도 재검토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