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제19대 국회의원 선거
박세일 “선진당과 합당 여러 형태로 모색 중”
입력 2012.03.12 (09:01) 수정 2012.03.12 (15:05) 정치
국민생각 박세일 대표는 기득권 양당 구조로는 정치 발전에 한계가 있다는데 자유선진당 심대평 대표와 공감대가 있고, 그런 공감대 위에서 여러 형태의 모색을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표는 오늘 한 라디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선진당과의 합당 가능성에 대해 이 같이 밝히면서 양당이 원내교섭단체를 구성해 국고보조금을 확보하는 방안도 생각해볼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표는 또 정운찬 전 총리와의 연대 가능성에 대해서도 국민생각을 만들 때부터 정 전 총리에게 힘을 합치자는 제의를 해왔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표는 최근 새누리당에서 국민생각으로 당을 옮긴 전여옥 의원에게 비례대표 1번을 약속했다는 일부 언론보도에 대해서는 오보라면서 전 의원이 지역구에 출마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박세일 “선진당과 합당 여러 형태로 모색 중”
    • 입력 2012-03-12 09:01:29
    • 수정2012-03-12 15:05:07
    정치
국민생각 박세일 대표는 기득권 양당 구조로는 정치 발전에 한계가 있다는데 자유선진당 심대평 대표와 공감대가 있고, 그런 공감대 위에서 여러 형태의 모색을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표는 오늘 한 라디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선진당과의 합당 가능성에 대해 이 같이 밝히면서 양당이 원내교섭단체를 구성해 국고보조금을 확보하는 방안도 생각해볼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표는 또 정운찬 전 총리와의 연대 가능성에 대해서도 국민생각을 만들 때부터 정 전 총리에게 힘을 합치자는 제의를 해왔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표는 최근 새누리당에서 국민생각으로 당을 옮긴 전여옥 의원에게 비례대표 1번을 약속했다는 일부 언론보도에 대해서는 오보라면서 전 의원이 지역구에 출마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