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제19대 국회의원 선거
새누리, 8차 공천 11명 발표…안상수 “불출마”
입력 2012.03.15 (22:0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새누리당이 지역구 공천자를 추가로 발표했습니다.

결과에 승복하는 낙천자들이 잇따랐고, 공천이 취소된 서울 강남을 어떻게 할지도 초미의 관심삽니다.

곽희섭 기자입니다.

<리포트>

비례대표인 나성린, 배은희 의원이 부산 부산진 갑과 경기 수원 을에 공천됐습니다.

김성찬 전 해군참모총장은 경남 진해에서 공천을 받았습니다.

부산 남구 을엔 서용교 수석 부대변인이, 인천 남동 을엔 김석진 전 MBC기자가 공천 됐고, 경기 광주엔 노철래 의원이, 충북 청원엔 이승훈 전 부지사가 공천 됐습니다.

새로 생긴 세종시엔 국회의원에 신 진, 시장에 최민호 후보가 공천 받았습니다.

불출마 선언도 잇따랐습니다.

안상수 전 대표와 이인기, 진수희, 이사철 의원 등이 공천 결과에 승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안상수(새누리당 전 대표) : "참된 보수의 정권 재창출을 위해 저를 희생하겠다."

공천 취소 사태로 당장 후보 찾기가 어려워진 강남 지역 공천을 놓고 공천 원칙을 완화하자는 주장도 나왔습니다.

김세연, 이상돈 비대위원은 "경제 민주화에 적임자라면 현역이라도 공천하자", "비례대표 배제 원칙도 함께 풀자"고 제안했습니다.

<녹취> 이상돈(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 : "인물난에 처하니까 우리들도 한 번 예외를 인정할 수 있지 않냐..."

그러나 공천위는 컷오프 룰과 비례대표 배제 원칙을 지킬 생각이라고 답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공천위는 돈봉투 살포 의혹을 받고 있는 경주 손동진 후보에게 자신 사퇴를 권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성희롱 의혹과 수해골프 파문 등으로 논란을 빚고 있는 공천자 10여 명에 대한 검증에 착수햇습니다.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 새누리, 8차 공천 11명 발표…안상수 “불출마”
    • 입력 2012-03-15 22:03:50
    뉴스 9
<앵커 멘트>

새누리당이 지역구 공천자를 추가로 발표했습니다.

결과에 승복하는 낙천자들이 잇따랐고, 공천이 취소된 서울 강남을 어떻게 할지도 초미의 관심삽니다.

곽희섭 기자입니다.

<리포트>

비례대표인 나성린, 배은희 의원이 부산 부산진 갑과 경기 수원 을에 공천됐습니다.

김성찬 전 해군참모총장은 경남 진해에서 공천을 받았습니다.

부산 남구 을엔 서용교 수석 부대변인이, 인천 남동 을엔 김석진 전 MBC기자가 공천 됐고, 경기 광주엔 노철래 의원이, 충북 청원엔 이승훈 전 부지사가 공천 됐습니다.

새로 생긴 세종시엔 국회의원에 신 진, 시장에 최민호 후보가 공천 받았습니다.

불출마 선언도 잇따랐습니다.

안상수 전 대표와 이인기, 진수희, 이사철 의원 등이 공천 결과에 승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안상수(새누리당 전 대표) : "참된 보수의 정권 재창출을 위해 저를 희생하겠다."

공천 취소 사태로 당장 후보 찾기가 어려워진 강남 지역 공천을 놓고 공천 원칙을 완화하자는 주장도 나왔습니다.

김세연, 이상돈 비대위원은 "경제 민주화에 적임자라면 현역이라도 공천하자", "비례대표 배제 원칙도 함께 풀자"고 제안했습니다.

<녹취> 이상돈(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 : "인물난에 처하니까 우리들도 한 번 예외를 인정할 수 있지 않냐..."

그러나 공천위는 컷오프 룰과 비례대표 배제 원칙을 지킬 생각이라고 답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공천위는 돈봉투 살포 의혹을 받고 있는 경주 손동진 후보에게 자신 사퇴를 권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성희롱 의혹과 수해골프 파문 등으로 논란을 빚고 있는 공천자 10여 명에 대한 검증에 착수햇습니다.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