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제19대 국회의원 선거
야권연대 위기…이정희 “사퇴 안 한다”
입력 2012.03.22 (17:28)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야권 연대가 위깁니다.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표가 총선 출마를 고수하는 가운데 민주통합당은 오늘 야권연대 경선에서 패한 백혜련 후보를 공천했습니다.

보도에 강민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표는 서울 관악을에 출마해 국민의 판단을 구하겠다는 입장에 변화가 없다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이정희 대표는 오늘 광주에 출마한 통합진보당 후보들을 지원했고, 내일은 후보 등록을 할 예정입니다.

민주통합당 김희철 의원은 여론조사 조작 경선 결과에 승복할 수 없다며,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경기 안산단원갑 지역구 야권 연대도 균열이 생겼습니다.

민주당은 여론조사에 문제가 있었다며, 경선에서 패한 백혜련 후보를 공천했습니다.

일단 공천한 뒤 선거 운동 과정에서 다시 단일화를 시도하겠다는 겁니다.

그러나 통합진보당은 경선 불복이고, 야권 연대의 파기라며 공천 취소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공천을 취소하지 않으면 통합진보당도 이에 상응하는 조처를 취하겠다고까지 말했습니다.

야권연대가 흔들리자 범야권 시민사회 인사들까지 나서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표에게 책임 있는 조처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한편 민주당 서울시당위원장인 김성순 의원은 위법 사실이 드러난 만큼 이정희 대표가 사퇴하고 김희철 의원의 탈당은 반려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또 당의 정체성을 흔들고 혼란에 빠뜨린 데 대해 한명숙 대표가 책임지고 사과하라고 촉구했습니다.

KBS 뉴스 강민수입니다.
  • 야권연대 위기…이정희 “사퇴 안 한다”
    • 입력 2012-03-22 17:28:09
    뉴스 5
<앵커 멘트>

야권 연대가 위깁니다.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표가 총선 출마를 고수하는 가운데 민주통합당은 오늘 야권연대 경선에서 패한 백혜련 후보를 공천했습니다.

보도에 강민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표는 서울 관악을에 출마해 국민의 판단을 구하겠다는 입장에 변화가 없다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이정희 대표는 오늘 광주에 출마한 통합진보당 후보들을 지원했고, 내일은 후보 등록을 할 예정입니다.

민주통합당 김희철 의원은 여론조사 조작 경선 결과에 승복할 수 없다며,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경기 안산단원갑 지역구 야권 연대도 균열이 생겼습니다.

민주당은 여론조사에 문제가 있었다며, 경선에서 패한 백혜련 후보를 공천했습니다.

일단 공천한 뒤 선거 운동 과정에서 다시 단일화를 시도하겠다는 겁니다.

그러나 통합진보당은 경선 불복이고, 야권 연대의 파기라며 공천 취소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공천을 취소하지 않으면 통합진보당도 이에 상응하는 조처를 취하겠다고까지 말했습니다.

야권연대가 흔들리자 범야권 시민사회 인사들까지 나서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표에게 책임 있는 조처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한편 민주당 서울시당위원장인 김성순 의원은 위법 사실이 드러난 만큼 이정희 대표가 사퇴하고 김희철 의원의 탈당은 반려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또 당의 정체성을 흔들고 혼란에 빠뜨린 데 대해 한명숙 대표가 책임지고 사과하라고 촉구했습니다.

KBS 뉴스 강민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