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제19대 국회의원 선거
새누리, 단독 과반 확보…민주, 1당 탈환 실패
입력 2012.04.12 (06:53) 수정 2012.04.12 (06:5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19대 총선에서 여당인 새누리당이 예상을 깨고 과반의석인 152석을 확보해 여대야소 구도가 유지됐습니다.

야권연대를 내세운 민주통합당과 통합진보당은 수도권에서 약진했지만, 1당 탈환에 실패했습니다.

보도에 이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19대 총선 개표 결과 새누리당이 총 152석을 얻어 과반이 넘는 1당을 유지하게 됐습니다.

민주통합당은 127석 통합진보당은 13석을 확보해 제3당으로 약진했습니다.

자유선진당은 5석을 얻는 데 그쳤고 무소속 후보는 3명이 당선됐지만 창조한국당과 국민생각은 당선자를 내지 못했습니다.

지역구와 비례대표로 나눠보면 새누리당은 지역구에선 127 비례대표는 25석을 차지했고 민주통합당은 지역구 106 비례대표는 21석을 얻었습니다.

통합진보당은 지역구 7석 비례 6석을 얻었고 자유선진당은 지역구 3석 비례 2석을 확보했습니다.

민주통합당과 통합 진보당을 합친 의석수는 140석으로 새누리당보다 12석 적습니다.

비례를 포함한 여성당선자는 47명으로 15.7%로 나타났습니다.

당선자를 연령별로 분석해본 결과 50대가 47.3%로 가장 많았고 40대가 26.7%로 뒤를 이었습니다.

당선자가 초선인 비율은 53% 재선은 21.7% 5선 이상은 4.7%로 나타났습니다.

직업별로 분류해보니 정당인이 70%로 18대와 마찬가지로 가장 많았습니다.

KBS 뉴스 이영현입니다.
  • 새누리, 단독 과반 확보…민주, 1당 탈환 실패
    • 입력 2012-04-12 06:53:20
    • 수정2012-04-12 06:56:17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19대 총선에서 여당인 새누리당이 예상을 깨고 과반의석인 152석을 확보해 여대야소 구도가 유지됐습니다.

야권연대를 내세운 민주통합당과 통합진보당은 수도권에서 약진했지만, 1당 탈환에 실패했습니다.

보도에 이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19대 총선 개표 결과 새누리당이 총 152석을 얻어 과반이 넘는 1당을 유지하게 됐습니다.

민주통합당은 127석 통합진보당은 13석을 확보해 제3당으로 약진했습니다.

자유선진당은 5석을 얻는 데 그쳤고 무소속 후보는 3명이 당선됐지만 창조한국당과 국민생각은 당선자를 내지 못했습니다.

지역구와 비례대표로 나눠보면 새누리당은 지역구에선 127 비례대표는 25석을 차지했고 민주통합당은 지역구 106 비례대표는 21석을 얻었습니다.

통합진보당은 지역구 7석 비례 6석을 얻었고 자유선진당은 지역구 3석 비례 2석을 확보했습니다.

민주통합당과 통합 진보당을 합친 의석수는 140석으로 새누리당보다 12석 적습니다.

비례를 포함한 여성당선자는 47명으로 15.7%로 나타났습니다.

당선자를 연령별로 분석해본 결과 50대가 47.3%로 가장 많았고 40대가 26.7%로 뒤를 이었습니다.

당선자가 초선인 비율은 53% 재선은 21.7% 5선 이상은 4.7%로 나타났습니다.

직업별로 분류해보니 정당인이 70%로 18대와 마찬가지로 가장 많았습니다.

KBS 뉴스 이영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