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2 여수 세계박람회
세계 최고의 화질 ‘엑스포 디지털갤러리’ 개관
입력 2012.04.23 (21:5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하늘에 바다가 떠 있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5월 개막하는 여수 세계박람회에 가 보시면 구경할 수 있습니다.

박익원 기자가 안내합니다.

<리포트>

여수 엑스포 장을 가로지르는 국제관 천정.

길이 218m 폭 30m의 대형 LED 스크린이 하늘에 떠 있는 바다를 연출합니다.

아버지 눈을 뜨게 하기 위해 심청이가 임당수에 빠지고, 거북이가 심청이를 구해냅니다.

물고기들은 손에 잡힐 듯 유유히 헤엄칩니다.

대형 고래도 실감나게 화면 속을 오가고, 지나가는 관람객들의 모습도 바로바로 카메라에 잡혀 화면 속에 나타납니다.

여수 엑스포 디지털 갤러리입니다.

30분 분량의 영상 쇼에는 '심청전'과 '꿈의 고래' 등 4개의 바닷속 이야기와, 관람객들이 스크린에 나타나는 쌍방향 콘텐츠 등으로 구성돼 있습니다.

<인터뷰> 김형선(여수 엑스포 운영요원) : "생생한 3 D 홀로 그래픽 사운드와 다이내믹하고 색채감 있는 영상 콘텐츠로 구성돼 있습니다."

천정에서 뿜어나오는 세계 7대 연안의 장엄한 사운드는, 바다 속에 있는 듯한 착각마저 불러일으킵니다.

<인터뷰> 샤를 드 모(디지털 갤러리 음향 담당) : "관람객에게 마음속의 상상력을 불어 일으킬 것입니다. 마치 내가 그 바다에 있다는 생각을, 느낌을 갖게 합니다."

첨단 IT 기술과, 바다가 어우러진 여수 엑스포의 화려한 영상쇼가 모든 준비를 마치고, 관람객에 선보일 날만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익원입니다.
  • 세계 최고의 화질 ‘엑스포 디지털갤러리’ 개관
    • 입력 2012-04-23 21:59:39
    뉴스 9
<앵커 멘트>

하늘에 바다가 떠 있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5월 개막하는 여수 세계박람회에 가 보시면 구경할 수 있습니다.

박익원 기자가 안내합니다.

<리포트>

여수 엑스포 장을 가로지르는 국제관 천정.

길이 218m 폭 30m의 대형 LED 스크린이 하늘에 떠 있는 바다를 연출합니다.

아버지 눈을 뜨게 하기 위해 심청이가 임당수에 빠지고, 거북이가 심청이를 구해냅니다.

물고기들은 손에 잡힐 듯 유유히 헤엄칩니다.

대형 고래도 실감나게 화면 속을 오가고, 지나가는 관람객들의 모습도 바로바로 카메라에 잡혀 화면 속에 나타납니다.

여수 엑스포 디지털 갤러리입니다.

30분 분량의 영상 쇼에는 '심청전'과 '꿈의 고래' 등 4개의 바닷속 이야기와, 관람객들이 스크린에 나타나는 쌍방향 콘텐츠 등으로 구성돼 있습니다.

<인터뷰> 김형선(여수 엑스포 운영요원) : "생생한 3 D 홀로 그래픽 사운드와 다이내믹하고 색채감 있는 영상 콘텐츠로 구성돼 있습니다."

천정에서 뿜어나오는 세계 7대 연안의 장엄한 사운드는, 바다 속에 있는 듯한 착각마저 불러일으킵니다.

<인터뷰> 샤를 드 모(디지털 갤러리 음향 담당) : "관람객에게 마음속의 상상력을 불어 일으킬 것입니다. 마치 내가 그 바다에 있다는 생각을, 느낌을 갖게 합니다."

첨단 IT 기술과, 바다가 어우러진 여수 엑스포의 화려한 영상쇼가 모든 준비를 마치고, 관람객에 선보일 날만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익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