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영준 구속 여부 곧 결정…“20억 계좌 본격 수사”
입력 2012.05.07 (22: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영준 전 지식경제부 차관이 구속될지 잠시 뒤에 결정납니다.

검찰은 박 전 차관 신병을 확보하는대로 파이시티와 관련된 의혹 전반을 수사한다는 방침입니다.

최선중 기자입니다.

<리포트>

검찰 조사를 받고 귀가했던 박영준 전 지식경제부 차관이 이번엔 영장실질심사를 위해 법원에 출석했습니다.

박 전 차관은 그러나 20억여 원이 입금된 친형 계좌 등 각종 의혹에 대해 여전히 입을 다물었습니다.

<녹취> 박영준(전 지식경제부 차관) : "형 계좌에서 나온 20억 아파트 사는데 쓰셨나요?" "향후 수사와 재판에 성실히 임하겠습니다"

반면,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최측근인 강철원 전 서울시 정무조정실장은 자신의 혐의를 바로 인정했습니다.

<녹취> 강철원(전 서울시 정무조정실장) : "검찰이 얘기하고 있는 대가성이나 돈 받은 부분에 대해서 인정하셨나요? (인정했습니다.)"

두 사람의 구속 여부는 잠시 뒤 결정될 예정입니다.

검찰은 박 전 차관의 신병이 확보되는 대로 친형 계좌에서 발견된 20여억 원의 출처와 사용처를 본격 규명할 예정입니다.

검찰 관계자는 파이시티 비리에 한정하지않고 의심되는 부분은 모두 수사하겠다면서 박 전 차관의 의혹 전반으로 수사를 확대할 뜻을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검찰은 박 전 차관의 자금 세탁원으로 지목된 제이앤테크 이동조 회장의 조사가 필수적이라고 보고, 중국에 체류중인 이 회장에게 재차 소환을 통보했습니다.

파이시티 비리로 시작된 검찰 수사가 전방위로 확대될 조짐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오늘 박 전 차관 등의 구속 여부가 그 분수령이 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최선중입니다.
  • 박영준 구속 여부 곧 결정…“20억 계좌 본격 수사”
    • 입력 2012-05-07 22:06:52
    뉴스 9
<앵커 멘트>

박영준 전 지식경제부 차관이 구속될지 잠시 뒤에 결정납니다.

검찰은 박 전 차관 신병을 확보하는대로 파이시티와 관련된 의혹 전반을 수사한다는 방침입니다.

최선중 기자입니다.

<리포트>

검찰 조사를 받고 귀가했던 박영준 전 지식경제부 차관이 이번엔 영장실질심사를 위해 법원에 출석했습니다.

박 전 차관은 그러나 20억여 원이 입금된 친형 계좌 등 각종 의혹에 대해 여전히 입을 다물었습니다.

<녹취> 박영준(전 지식경제부 차관) : "형 계좌에서 나온 20억 아파트 사는데 쓰셨나요?" "향후 수사와 재판에 성실히 임하겠습니다"

반면,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최측근인 강철원 전 서울시 정무조정실장은 자신의 혐의를 바로 인정했습니다.

<녹취> 강철원(전 서울시 정무조정실장) : "검찰이 얘기하고 있는 대가성이나 돈 받은 부분에 대해서 인정하셨나요? (인정했습니다.)"

두 사람의 구속 여부는 잠시 뒤 결정될 예정입니다.

검찰은 박 전 차관의 신병이 확보되는 대로 친형 계좌에서 발견된 20여억 원의 출처와 사용처를 본격 규명할 예정입니다.

검찰 관계자는 파이시티 비리에 한정하지않고 의심되는 부분은 모두 수사하겠다면서 박 전 차관의 의혹 전반으로 수사를 확대할 뜻을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검찰은 박 전 차관의 자금 세탁원으로 지목된 제이앤테크 이동조 회장의 조사가 필수적이라고 보고, 중국에 체류중인 이 회장에게 재차 소환을 통보했습니다.

파이시티 비리로 시작된 검찰 수사가 전방위로 확대될 조짐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오늘 박 전 차관 등의 구속 여부가 그 분수령이 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최선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