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튼튼생생365] 소리없는 실명 ‘녹내장’ 20~30대도 취약
입력 2012.06.30 (21:44) 수정 2012.06.30 (22:3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녹내장에 걸리면 시야가 점점 좁아지는 증세가 나타나는데요.



방치했다간 실명에 이를 수 있습니다.



대부분 노인 질환으로 알고 계실텐데요, 20-30대 젊은 사람도 안심할 수 없다고 합니다.



박광식 의학전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6년 전인 29살에 녹내장이 발견돼 지금까지 약물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지금도 시야 검사를 해보면, 왼쪽 윗부분은 잘 보이지 않습니다.



<인터뷰> 김00(35살/녹내장 환자) : "많이 당황했고요. 사실 녹내장이라는 게, 제가 알고 있기에는 이전에는 안압이 높아야 발견이 되는 걸로 생각했기 때문에 특별히 신경을 안 쓰다가..."



서울대 의대 연구팀이 건강검진을 받은 2만 2천여 명을 분석한 결과 1.1%인 253명에게서 녹내장이 발견됐습니다.



연령별로 세분화해서 보더라도 모두 1% 전후로 나이에 따른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히려 2-30대가 5-60대와 비슷하게 녹내장이 발견됐습니다.



<인터뷰> 한영근(서울의대 보라매병원 안과 교수) : "젊은 분들이 녹내장이 생긴 경우 진행 속도가 좀 더 빠르다는 특징이 있고, 젊은 사람들은 시간이 감에 따라 서서히 시신경이 더 망가지기 때문에 결국에 실명에 위험도 높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치명적인 만큼 적어도 30대부터 조기에 발견하는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녹내장의 가장 큰 원인은 안압이 올라가 시신경을 파괴하는 것이기 때문에 안압측정으로 간단히 진단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마다 안압이 조금씩 다르고 혈액순환 장애로 시신경이 파괴된 경우, 눈의 압력은 정상으로 나올 수 있습니다.



따라서 녹내장 여부는 안압만으로는 알 수 없기 때문에 안저촬영을 통한 신경섬유층을 확인해봐야 합니다.



예방을 위해서는 혈액순환을 방해하는 흡연이나 목을 조이는 넥타이 착용을 피하고 편안한 옷을 입는 것이 좋습니다.



KBS 뉴스 박광식입니다.
  • [튼튼생생365] 소리없는 실명 ‘녹내장’ 20~30대도 취약
    • 입력 2012-06-30 21:44:26
    • 수정2012-06-30 22:36:07
    뉴스 9
<앵커 멘트>



녹내장에 걸리면 시야가 점점 좁아지는 증세가 나타나는데요.



방치했다간 실명에 이를 수 있습니다.



대부분 노인 질환으로 알고 계실텐데요, 20-30대 젊은 사람도 안심할 수 없다고 합니다.



박광식 의학전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6년 전인 29살에 녹내장이 발견돼 지금까지 약물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지금도 시야 검사를 해보면, 왼쪽 윗부분은 잘 보이지 않습니다.



<인터뷰> 김00(35살/녹내장 환자) : "많이 당황했고요. 사실 녹내장이라는 게, 제가 알고 있기에는 이전에는 안압이 높아야 발견이 되는 걸로 생각했기 때문에 특별히 신경을 안 쓰다가..."



서울대 의대 연구팀이 건강검진을 받은 2만 2천여 명을 분석한 결과 1.1%인 253명에게서 녹내장이 발견됐습니다.



연령별로 세분화해서 보더라도 모두 1% 전후로 나이에 따른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히려 2-30대가 5-60대와 비슷하게 녹내장이 발견됐습니다.



<인터뷰> 한영근(서울의대 보라매병원 안과 교수) : "젊은 분들이 녹내장이 생긴 경우 진행 속도가 좀 더 빠르다는 특징이 있고, 젊은 사람들은 시간이 감에 따라 서서히 시신경이 더 망가지기 때문에 결국에 실명에 위험도 높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치명적인 만큼 적어도 30대부터 조기에 발견하는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녹내장의 가장 큰 원인은 안압이 올라가 시신경을 파괴하는 것이기 때문에 안압측정으로 간단히 진단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마다 안압이 조금씩 다르고 혈액순환 장애로 시신경이 파괴된 경우, 눈의 압력은 정상으로 나올 수 있습니다.



따라서 녹내장 여부는 안압만으로는 알 수 없기 때문에 안저촬영을 통한 신경섬유층을 확인해봐야 합니다.



예방을 위해서는 혈액순환을 방해하는 흡연이나 목을 조이는 넥타이 착용을 피하고 편안한 옷을 입는 것이 좋습니다.



KBS 뉴스 박광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