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女핸드볼, 덴마크에 1점 차 ‘짜릿 설욕’
입력 2012.07.31 (08:08) 수정 2012.07.31 (16:36)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여자 핸드볼팀이 주연인 영화 우리생애 최고의순간 기억하십니까?

여자핸드볼이 아테네 올림픽 결승에서 맞붙었던 덴마크에 설욕전을 펼치며 메달 전망을 밝게 했습니다.

남자 하키와 여자 배구도 나란히 승전보를 전해왔습니다.

런던에서 홍석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96년, 2004년 올림픽 결승에서 연장 혈투 끝에 우리에게 뼈아픈 패배를 안겼던 덴마크.

이번엔 달랐습니다. 25대 24 한점 차의 짜릿한 승리.

올림픽에서 덴마크를 처음으로 꺾어 본 우리 선수들은 얼싸안고 눈물을 흘렸습니다.

에이스 김온아가 부상으로 빠졌지만, 대신 투입된 이은비가 덴마크 수비진을 헤집으면서 역할을 톡톡히 해냈습니다.

지난해 세계선수권대회 1~4위가 모두 몰린 '죽음의 조'에서 2연승을 올리면서 메달 전망도 밝아졌습니다.

12년 만에 메달에 도전하는 남자 하키대표팀도 첫 상대인 뉴질랜드를 2대 0으로 완파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습니다.

유효식이 혼자 2골을 터트려 귀중한 승점 3점을 챙겼습니다.

<인터뷰> 김윤동(남자 하키대표팀 감독) : "메달권 진입을 위해선 첫 경기인 뉴질랜드와의 경기가 굉장히 중요했습니다."

여자 배구대표팀은 이전까지 7번 맞붙어서 모두 졌던 세르비아에 3대 1 승리를 거뒀습니다.

대표팀은 내일 브라질과 8강 진출을 가늠할 3차전을 벌입니다.

비인기 종목의 설움 속에서도 세계 강호들을 잇따라 꺾은 소식이 전해지며 선수단의 사기도 올라가고 있습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 女핸드볼, 덴마크에 1점 차 ‘짜릿 설욕’
    • 입력 2012-07-31 08:08:36
    • 수정2012-07-31 16:36:12
    뉴스광장
<앵커 멘트>

여자 핸드볼팀이 주연인 영화 우리생애 최고의순간 기억하십니까?

여자핸드볼이 아테네 올림픽 결승에서 맞붙었던 덴마크에 설욕전을 펼치며 메달 전망을 밝게 했습니다.

남자 하키와 여자 배구도 나란히 승전보를 전해왔습니다.

런던에서 홍석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96년, 2004년 올림픽 결승에서 연장 혈투 끝에 우리에게 뼈아픈 패배를 안겼던 덴마크.

이번엔 달랐습니다. 25대 24 한점 차의 짜릿한 승리.

올림픽에서 덴마크를 처음으로 꺾어 본 우리 선수들은 얼싸안고 눈물을 흘렸습니다.

에이스 김온아가 부상으로 빠졌지만, 대신 투입된 이은비가 덴마크 수비진을 헤집으면서 역할을 톡톡히 해냈습니다.

지난해 세계선수권대회 1~4위가 모두 몰린 '죽음의 조'에서 2연승을 올리면서 메달 전망도 밝아졌습니다.

12년 만에 메달에 도전하는 남자 하키대표팀도 첫 상대인 뉴질랜드를 2대 0으로 완파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습니다.

유효식이 혼자 2골을 터트려 귀중한 승점 3점을 챙겼습니다.

<인터뷰> 김윤동(남자 하키대표팀 감독) : "메달권 진입을 위해선 첫 경기인 뉴질랜드와의 경기가 굉장히 중요했습니다."

여자 배구대표팀은 이전까지 7번 맞붙어서 모두 졌던 세르비아에 3대 1 승리를 거뒀습니다.

대표팀은 내일 브라질과 8강 진출을 가늠할 3차전을 벌입니다.

비인기 종목의 설움 속에서도 세계 강호들을 잇따라 꺾은 소식이 전해지며 선수단의 사기도 올라가고 있습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