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2 런던올림픽
북한, ‘잇단 금메달’ 이례적 신속 보도
입력 2012.07.31 (22:0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연이은 메달 획득에 북한도 런던올림픽 소식을 비중있게 다루고 있습니다.

생중계는 아니지만 이전과 비교했을 때 신속한 보도라는 분석입니다.

이경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김정은 체제 첫 올림픽에서 북한에 첫 번째 금메달을 안긴 안금애 선수.

조선중앙TV는 안 선수의 경기가 끝난 지 20시간 만에 승전보를 띄웠습니다.

<녹취> 조선중앙 TV(어제) : "상대방 선수를 정신 육체적으로 기술적으로 압도했습니다."

같은 날, 역도에서 금메달을 딴 엄윤철 선수의 소식도 함께 전했습니다.

<녹취> 조선중앙 TV(어제) : "엄윤철 선수는 추켜 올리기(용상)에서 자기 몸무게의 3배에 달하는 168kg을 들어올려서 올림픽 새기록을 세웠습니다."

월드컵 등 국제 대회의 경우 하루 정도 지난 뒤 보도했던 관행과 달리 비교적 신속한 중계 보도란 분석입니다.

평양 시민들은 야외에 설치된 대형 스크린을 통해 녹화 중계를 지켜봤다고 AP 통신이 전했습니다.

<녹취> 임연화(평양 시민) : "금메달을 딴 것을 보니 제 마음도 뭐라고 말할 수 없이 기쁘고 긍지가 커집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도 오늘자 보도에서 북한 선수들의 활약상과 외신보도를 비중 있게 다뤘습니다.

조선중앙TV는 런던 올림픽 개막 다음 날부터 매일 밤 '체육 경기소식'을 편성해 북한 선수가 출전하지 않는 종목까지 녹화 중계를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경진입니다.
  • 북한, ‘잇단 금메달’ 이례적 신속 보도
    • 입력 2012-07-31 22:07:59
    뉴스 9
<앵커 멘트>

연이은 메달 획득에 북한도 런던올림픽 소식을 비중있게 다루고 있습니다.

생중계는 아니지만 이전과 비교했을 때 신속한 보도라는 분석입니다.

이경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김정은 체제 첫 올림픽에서 북한에 첫 번째 금메달을 안긴 안금애 선수.

조선중앙TV는 안 선수의 경기가 끝난 지 20시간 만에 승전보를 띄웠습니다.

<녹취> 조선중앙 TV(어제) : "상대방 선수를 정신 육체적으로 기술적으로 압도했습니다."

같은 날, 역도에서 금메달을 딴 엄윤철 선수의 소식도 함께 전했습니다.

<녹취> 조선중앙 TV(어제) : "엄윤철 선수는 추켜 올리기(용상)에서 자기 몸무게의 3배에 달하는 168kg을 들어올려서 올림픽 새기록을 세웠습니다."

월드컵 등 국제 대회의 경우 하루 정도 지난 뒤 보도했던 관행과 달리 비교적 신속한 중계 보도란 분석입니다.

평양 시민들은 야외에 설치된 대형 스크린을 통해 녹화 중계를 지켜봤다고 AP 통신이 전했습니다.

<녹취> 임연화(평양 시민) : "금메달을 딴 것을 보니 제 마음도 뭐라고 말할 수 없이 기쁘고 긍지가 커집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도 오늘자 보도에서 북한 선수들의 활약상과 외신보도를 비중 있게 다뤘습니다.

조선중앙TV는 런던 올림픽 개막 다음 날부터 매일 밤 '체육 경기소식'을 편성해 북한 선수가 출전하지 않는 종목까지 녹화 중계를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경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