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12 런던올림픽
예상 밖 용병술…지동원 깜짝 선발 적중
입력 2012.08.05 (21:44) 수정 2012.08.05 (22:0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우리 축구가 올림픽 4강에 진출하기까지는 홍명보 감독의 뛰어난 지략과 함께 형님 리더십이 빛났습니다.

영국전에선 지동원 선수를 선발로 내세우는 예상 밖의 용병술도 적중했습니다.

런던에서 송재혁 기자입니다.

<리포트>

홍명보 감독은 8강전에 지동원을 깜짝 선발 출전시켰습니다.

컨디션이 떨어진 김보경 대신 영국 환경에 익숙한 지동원을 선택했습니다.

이 카드는 그대로 적중했습니다.

지동원은 그동안 비축해둔 체력으로 초반부터 공격을 이끌더니 마침내 선제골까지 뽑아냈습니다.

<인터뷰> 홍명보 : "지동원은 이곳에서 생활해 이곳 선수들을 잘 알고 있어서 넣었는데, 적중한 거 같다."

홍감독은 또 조직력이 약한 영국을 깰 비책으로 강한 압박을 주문했고, 이 역시 들어맞았습니다.

미드필드부터 상대를 압박하는 전술에 영국은 공을 뺏기고 패스 실수를 연발했습니다.

또 자신감과 감각이 떨어진 박주영을 승부차기에서 제외시킨 점도 주효했습니다.

여기에 끝까지 선수들을 신뢰하는 믿음의 리더십은 영국전 승리를 넘어 사상 첫 올림픽 4강을 가능케했습니다.

<인터뷰> 홍명보 감독 : "끝까지 혼신을 다한 선수들에게 고맙다."

월드컵과 올림픽에서 선수와 감독으로 동시에 4강 신화를 쓴 홍명보감독.

준결승을 넘어 결승전이 열릴 이곳 런던에서 또 한 번의 신화를 쓸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송재혁입니다.
  • 예상 밖 용병술…지동원 깜짝 선발 적중
    • 입력 2012-08-05 21:44:29
    • 수정2012-08-05 22:03:25
    뉴스 9
<앵커 멘트>

우리 축구가 올림픽 4강에 진출하기까지는 홍명보 감독의 뛰어난 지략과 함께 형님 리더십이 빛났습니다.

영국전에선 지동원 선수를 선발로 내세우는 예상 밖의 용병술도 적중했습니다.

런던에서 송재혁 기자입니다.

<리포트>

홍명보 감독은 8강전에 지동원을 깜짝 선발 출전시켰습니다.

컨디션이 떨어진 김보경 대신 영국 환경에 익숙한 지동원을 선택했습니다.

이 카드는 그대로 적중했습니다.

지동원은 그동안 비축해둔 체력으로 초반부터 공격을 이끌더니 마침내 선제골까지 뽑아냈습니다.

<인터뷰> 홍명보 : "지동원은 이곳에서 생활해 이곳 선수들을 잘 알고 있어서 넣었는데, 적중한 거 같다."

홍감독은 또 조직력이 약한 영국을 깰 비책으로 강한 압박을 주문했고, 이 역시 들어맞았습니다.

미드필드부터 상대를 압박하는 전술에 영국은 공을 뺏기고 패스 실수를 연발했습니다.

또 자신감과 감각이 떨어진 박주영을 승부차기에서 제외시킨 점도 주효했습니다.

여기에 끝까지 선수들을 신뢰하는 믿음의 리더십은 영국전 승리를 넘어 사상 첫 올림픽 4강을 가능케했습니다.

<인터뷰> 홍명보 감독 : "끝까지 혼신을 다한 선수들에게 고맙다."

월드컵과 올림픽에서 선수와 감독으로 동시에 4강 신화를 쓴 홍명보감독.

준결승을 넘어 결승전이 열릴 이곳 런던에서 또 한 번의 신화를 쓸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송재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