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제 18대 대통령 선거
‘금품수수 의혹’ 홍사덕, 새누리당 자진 탈당
입력 2012.09.18 (14:01) 수정 2012.09.18 (17:0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 후보와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 후보가 각각 대학과 태풍 피해 현장을 찾아 민심 잡기에 나섭니다.

불법 자금을 받은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 새누리당 홍사덕 전 의원이 자진 탈당했습니다.

곽희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 후보가 대학생들과의 소통에 나섭니다.

박 후보는 오늘 경기도 성남에 있는 가천대학교에서 특강을 한 뒤 여성의 사회활동 등에 대해 학생들과 의견을 나눌 예정입니다.

새누리당 지도부는 야권의 후보 단일화 움직임을 집중적으로 비난했습니다.

이한구 원내대표는 이번 대선에선 국민이 정당 정치 세력을 선택할 건지 국민 세금을 빼먹는 불임 정당을 선택할 건지 여부가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선관위가 검찰에 불법 자금을 받은 혐의로 고발한 박근혜 후보의 측근 홍사덕 전 의원은 당에 부담을 주지 않겠다며 자진 탈당했습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는 태풍 피해 현장을 찾아 민생 행보를 펼칩니다.

문 후보는 오늘 태풍 산바 피해를 입은 경북 성주를 찾아 복구 지원 활동을 한 뒤 주민들을 위로할 예정입니다.

민주당 지도부는 문 후보의 일자리 정책 실천을 위한 지원에 나섰습니다.

박지원 원내대표는 내년도 예산에서 서민 일자리 창출과 고용안정 예산을 대폭 증액할 것이라면서 민생을 살려 대선승리의 길을 열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내일 국민 보고회를 통해 대선 출마 여부를 밝힐 예정인 안철수 서울대 교수는 발표 내용을 직접 작성하면서 측근들과 막판 수정 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 ‘금품수수 의혹’ 홍사덕, 새누리당 자진 탈당
    • 입력 2012-09-18 14:01:00
    • 수정2012-09-18 17:02:50
    뉴스 12
<앵커 멘트>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 후보와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 후보가 각각 대학과 태풍 피해 현장을 찾아 민심 잡기에 나섭니다.

불법 자금을 받은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 새누리당 홍사덕 전 의원이 자진 탈당했습니다.

곽희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 후보가 대학생들과의 소통에 나섭니다.

박 후보는 오늘 경기도 성남에 있는 가천대학교에서 특강을 한 뒤 여성의 사회활동 등에 대해 학생들과 의견을 나눌 예정입니다.

새누리당 지도부는 야권의 후보 단일화 움직임을 집중적으로 비난했습니다.

이한구 원내대표는 이번 대선에선 국민이 정당 정치 세력을 선택할 건지 국민 세금을 빼먹는 불임 정당을 선택할 건지 여부가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선관위가 검찰에 불법 자금을 받은 혐의로 고발한 박근혜 후보의 측근 홍사덕 전 의원은 당에 부담을 주지 않겠다며 자진 탈당했습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는 태풍 피해 현장을 찾아 민생 행보를 펼칩니다.

문 후보는 오늘 태풍 산바 피해를 입은 경북 성주를 찾아 복구 지원 활동을 한 뒤 주민들을 위로할 예정입니다.

민주당 지도부는 문 후보의 일자리 정책 실천을 위한 지원에 나섰습니다.

박지원 원내대표는 내년도 예산에서 서민 일자리 창출과 고용안정 예산을 대폭 증액할 것이라면서 민생을 살려 대선승리의 길을 열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내일 국민 보고회를 통해 대선 출마 여부를 밝힐 예정인 안철수 서울대 교수는 발표 내용을 직접 작성하면서 측근들과 막판 수정 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