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제 18대 대통령 선거
유민영 “권영세, 상응하는 책임져야”
입력 2012.11.13 (11:17) 수정 2012.11.13 (15:33) 정치
무소속 안철수 대선 후보측 유민영 대변인은 새누리당 권영세 종합상황실장이 탄압받고 있다고 말한 것은 힘과 권력을 가진 자들이 할 말이 아니라고 비판했습니다.

유 대변인은 오늘 서울 공평동 안철수 후보 캠프 기자실에서 자신이 한 말에 대해 스스로 상응하는 책임을 지는 것이 민주주의이고 정의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유 대변인은 이어 일부 과거 세력이 안철수 후보에 대해 조직적으로 기획한 네거티브를 지휘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안철수 후보 캠프는 권영세 실장이 안 후보 캠프가 여론조사 기관에 돈을 많이 풀었다고 알고 있다고 말한데 대해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어제 고소 고발한 바 있습니다.
  • 유민영 “권영세, 상응하는 책임져야”
    • 입력 2012-11-13 11:17:09
    • 수정2012-11-13 15:33:14
    정치
무소속 안철수 대선 후보측 유민영 대변인은 새누리당 권영세 종합상황실장이 탄압받고 있다고 말한 것은 힘과 권력을 가진 자들이 할 말이 아니라고 비판했습니다.

유 대변인은 오늘 서울 공평동 안철수 후보 캠프 기자실에서 자신이 한 말에 대해 스스로 상응하는 책임을 지는 것이 민주주의이고 정의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유 대변인은 이어 일부 과거 세력이 안철수 후보에 대해 조직적으로 기획한 네거티브를 지휘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안철수 후보 캠프는 권영세 실장이 안 후보 캠프가 여론조사 기관에 돈을 많이 풀었다고 알고 있다고 말한데 대해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어제 고소 고발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