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제 18대 대통령 선거
文 캠프 “安 측, 협상 내용 공개”…공식 사과 요구
입력 2012.11.20 (10:39) 수정 2012.11.20 (16:04) 정치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 캠프는 안철수 후보측이 합의를 깨고 협상 내용의 일부를 왜곡해 언론에 브리핑했다며 공식 사과를 요구하고 안 후보측이 제안한 협상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문재인 후보 캠프 우상호 공보단장은 오늘 오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안 후보 캠프 측이 재발방지책을 만들어 달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문 후보 측은 안 후보 측이 단일화 방식으로 여론조사와 공론조사를 병행하자며, 공론조사 배심원은 민주당 대의원과 안 후보의 진심캠프 측 후원자들을 각각 절반씩 동일하게 추출하자고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후보자간 토론은 TV 토론으로 대체하고 공론조사 문구는 "박근혜 후보를 이길 후보로 누구를 지지하겠느냐"로 하자고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우 단장은 이와 관련해 문후보 측은 공론조사와 여론조사, 두가지 방식으로 하자는 제안은 받겠다고 했으나, 세부 시행 방안에서, 배심원의 절반은 문재인 후보를 100% 지지한다고 볼 수 없는 민주당 대의원으로 하고, 나머지 절반은 안철수 후보를 지지하는 안 후보 후원자로 하자는 것은 불공정하다고 문제를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우 단장은 이어 안철수 후보측에서도 이같은 문제 제기에 일리가 있다고 인정해 오늘 수정안을 가져오겠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 文 캠프 “安 측, 협상 내용 공개”…공식 사과 요구
    • 입력 2012-11-20 10:39:24
    • 수정2012-11-20 16:04:58
    정치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 캠프는 안철수 후보측이 합의를 깨고 협상 내용의 일부를 왜곡해 언론에 브리핑했다며 공식 사과를 요구하고 안 후보측이 제안한 협상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문재인 후보 캠프 우상호 공보단장은 오늘 오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안 후보 캠프 측이 재발방지책을 만들어 달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문 후보 측은 안 후보 측이 단일화 방식으로 여론조사와 공론조사를 병행하자며, 공론조사 배심원은 민주당 대의원과 안 후보의 진심캠프 측 후원자들을 각각 절반씩 동일하게 추출하자고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후보자간 토론은 TV 토론으로 대체하고 공론조사 문구는 "박근혜 후보를 이길 후보로 누구를 지지하겠느냐"로 하자고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우 단장은 이와 관련해 문후보 측은 공론조사와 여론조사, 두가지 방식으로 하자는 제안은 받겠다고 했으나, 세부 시행 방안에서, 배심원의 절반은 문재인 후보를 100% 지지한다고 볼 수 없는 민주당 대의원으로 하고, 나머지 절반은 안철수 후보를 지지하는 안 후보 후원자로 하자는 것은 불공정하다고 문제를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우 단장은 이어 안철수 후보측에서도 이같은 문제 제기에 일리가 있다고 인정해 오늘 수정안을 가져오겠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