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제 18대 대통령 선거
문재인-안철수 단일화 논의…오늘 오전 비공개 회동
입력 2012.11.22 (10:01)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와 무소속 안철수 대선 후보가 단일화 문제 논의를 위해 오늘 오전 비공개로 만납니다.

양측간 입장차가 커 단일화 방식 합의가 이뤄질 지 관심입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현경 기자!

자세한 내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문재인 안철수 후보가 단일화 문제 논의를 위해 오늘 오전 중으로 만나기로 했습니다.

문재인 후보측 박광온 대변인과 안철수 후보측 정연순 대변인 오늘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습니다.

시간과 장소는 비 공개라고 양측 대변인은 전했습니다.

어젯밤 TV 토론에서 문재인 후보는 협상이 지지부진하다며 회동을 제안했고.

안철수 후보도 국민들이 답답해 한다며 같이 만나자고 화답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단일화 협상 난항 책임에 대해 문 후보는 안 후보측 협상팀에 재량이 없다고 지적했고 안 후보는 문 후보가 제안을 수용하지 않았다고 반박하는 등 현격한 시각차를 드러냈습니다.

이에따라 오늘 두 후보의 회동에서도 단일화 방식에 대한 치열한 공방이 예상됩니다.

문재인 안철수 두 후보의 회동과는 별도로 양측 협상실무팀도 당초 예정보다 1시간 늦춘 오늘 오전 10시에 협상을 재개할 예정입니다.

두 후보측의 실무팀간 단일화 협상은 어제도 쟁점만 확인한 채 의견을 좁히지 못했습니다.

문 후보 측은 야권 단일 후보로서의 '적합도'에서 '지지도'를 묻는 문항으로 수정 제안했고.

안 후보 측은 '가상대결'을 통해 지지율이 높은 후보를 야권 단일 후보로 뽑는 경쟁률 조사를 고수했습니다.

안 후보측은 또 공론조사 수정안을 제시했지만 문 후보측은 시간상 불가능 하다고 반대했습니다.

지금까지 KBS 뉴스 김현경 입니다.
  • 문재인-안철수 단일화 논의…오늘 오전 비공개 회동
    • 입력 2012-11-22 10:01:58
    930뉴스
<앵커 멘트>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와 무소속 안철수 대선 후보가 단일화 문제 논의를 위해 오늘 오전 비공개로 만납니다.

양측간 입장차가 커 단일화 방식 합의가 이뤄질 지 관심입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현경 기자!

자세한 내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문재인 안철수 후보가 단일화 문제 논의를 위해 오늘 오전 중으로 만나기로 했습니다.

문재인 후보측 박광온 대변인과 안철수 후보측 정연순 대변인 오늘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습니다.

시간과 장소는 비 공개라고 양측 대변인은 전했습니다.

어젯밤 TV 토론에서 문재인 후보는 협상이 지지부진하다며 회동을 제안했고.

안철수 후보도 국민들이 답답해 한다며 같이 만나자고 화답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단일화 협상 난항 책임에 대해 문 후보는 안 후보측 협상팀에 재량이 없다고 지적했고 안 후보는 문 후보가 제안을 수용하지 않았다고 반박하는 등 현격한 시각차를 드러냈습니다.

이에따라 오늘 두 후보의 회동에서도 단일화 방식에 대한 치열한 공방이 예상됩니다.

문재인 안철수 두 후보의 회동과는 별도로 양측 협상실무팀도 당초 예정보다 1시간 늦춘 오늘 오전 10시에 협상을 재개할 예정입니다.

두 후보측의 실무팀간 단일화 협상은 어제도 쟁점만 확인한 채 의견을 좁히지 못했습니다.

문 후보 측은 야권 단일 후보로서의 '적합도'에서 '지지도'를 묻는 문항으로 수정 제안했고.

안 후보 측은 '가상대결'을 통해 지지율이 높은 후보를 야권 단일 후보로 뽑는 경쟁률 조사를 고수했습니다.

안 후보측은 또 공론조사 수정안을 제시했지만 문 후보측은 시간상 불가능 하다고 반대했습니다.

지금까지 KBS 뉴스 김현경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