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태종 3점슛 비결은? ‘하체 중심’
입력 2012.11.27 (22:1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내일 개막하는 프로 아마 농구 최강전을 앞두고 대학선수들이 가장 막아보고 싶은 슈터로 이 선수를 꼽았습니다.

한 차원 높은 3점슛을 구사하는 문태종 선수를 김도환 기자가 만났습니다.

<리포트>

승부처마다 림을 가르는 3점포.

수비수가 앞에 있어도 한 박자 빨리 슛을 쏠 수 있는 비결은 무엇일까?

문태종은 198센티미터의 큰 키에 뛰어난 탄력을 보유했지만 더욱 중요한 건 하체입니다.

보통의 3점슈터들과 완전히 다른 문태종의 발 모양입니다.

패스를 받을 때나 슛을 쏠 때나 뒤꿈치가 완전히 세워져 있습니다.

뒤꿈치가 땅에 닿지 않는 특이한 자세로 어떤 자세에서도 점프슛이 가능합니다.

오히려 뒤를 붙이면 성공률이 떨어집니다.

<인터뷰> 문경은(통산3점 슛 1위) : "저하고 완전히 다르죠. 전 중심이 뒤에 있고, 문태종은 앞에서 바로 올라가고..."

하루 앞으로 다가온 프로 아마 최강전 개막을 앞두고 대학 슈터들이 흉내내기도 어려운 동작입니다.

<인터뷰> 허웅(연세대) : "티비로만 봤는데요. 정말 어떤 자세에서도 균형이 안 무너지고 슛을 쏘더라고요."

<인터뷰> 문태종(전자랜드) : "슛 쏠때 상체보다 하체를 더 중요하게 생각한다."

문태종의 특이한 슛 자세는 장거리 슈터를 꿈꾸는 대학 후배들에게 특별한 본보기가 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도환입니다.
  • 문태종 3점슛 비결은? ‘하체 중심’
    • 입력 2012-11-27 22:16:31
    뉴스 9
<앵커 멘트>

내일 개막하는 프로 아마 농구 최강전을 앞두고 대학선수들이 가장 막아보고 싶은 슈터로 이 선수를 꼽았습니다.

한 차원 높은 3점슛을 구사하는 문태종 선수를 김도환 기자가 만났습니다.

<리포트>

승부처마다 림을 가르는 3점포.

수비수가 앞에 있어도 한 박자 빨리 슛을 쏠 수 있는 비결은 무엇일까?

문태종은 198센티미터의 큰 키에 뛰어난 탄력을 보유했지만 더욱 중요한 건 하체입니다.

보통의 3점슈터들과 완전히 다른 문태종의 발 모양입니다.

패스를 받을 때나 슛을 쏠 때나 뒤꿈치가 완전히 세워져 있습니다.

뒤꿈치가 땅에 닿지 않는 특이한 자세로 어떤 자세에서도 점프슛이 가능합니다.

오히려 뒤를 붙이면 성공률이 떨어집니다.

<인터뷰> 문경은(통산3점 슛 1위) : "저하고 완전히 다르죠. 전 중심이 뒤에 있고, 문태종은 앞에서 바로 올라가고..."

하루 앞으로 다가온 프로 아마 최강전 개막을 앞두고 대학 슈터들이 흉내내기도 어려운 동작입니다.

<인터뷰> 허웅(연세대) : "티비로만 봤는데요. 정말 어떤 자세에서도 균형이 안 무너지고 슛을 쏘더라고요."

<인터뷰> 문태종(전자랜드) : "슛 쏠때 상체보다 하체를 더 중요하게 생각한다."

문태종의 특이한 슛 자세는 장거리 슈터를 꿈꾸는 대학 후배들에게 특별한 본보기가 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도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