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호텔 봉사료 안 주면 서비스 나빠
입력 2012.12.07 (12:45) 수정 2012.12.07 (13:09)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에서 호텔에 묵을 때 종업원에게 봉사료를 안 주면 보복을 당할지도 모릅니다.

투숙객이 모르는 호텔의 비밀을 알아봤습니다.

<리포트>

차량 탈취 작전 현장처럼 보이지만 고급 호텔의 지하 주차장입니다.

차주에게 팁을 받지 못한 주차 도우미가 난폭 운전으로 복수를 하는 중입니다.

<인터뷰> 제이콥 톰스키(前 호텔 종업원 겸 작가) : "주차 봉사요원은 봉사료가 수입의 전부이기 때문에 민감합니다. 물론 남이 볼 때는 천천히, 안전하게 몰죠."

안내 데스크에서도 약간의 현금이 큰 역할을 합니다.

같은 객실 요금에 분위기나 전망이 더 좋은 방을 제공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투숙객 블랙 리스트를 작성하는 호텔도 있습니다.

무례한 투숙객은 '골칫거리', 팁을 잘 주는 손님은 '친구'라고 표시해 둡니다.

이번에 봉사료에 인색했다면 다음에 이용할 때 서비스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 美, 호텔 봉사료 안 주면 서비스 나빠
    • 입력 2012-12-07 12:47:50
    • 수정2012-12-07 13:09:49
    뉴스 12
<앵커 멘트>

미국에서 호텔에 묵을 때 종업원에게 봉사료를 안 주면 보복을 당할지도 모릅니다.

투숙객이 모르는 호텔의 비밀을 알아봤습니다.

<리포트>

차량 탈취 작전 현장처럼 보이지만 고급 호텔의 지하 주차장입니다.

차주에게 팁을 받지 못한 주차 도우미가 난폭 운전으로 복수를 하는 중입니다.

<인터뷰> 제이콥 톰스키(前 호텔 종업원 겸 작가) : "주차 봉사요원은 봉사료가 수입의 전부이기 때문에 민감합니다. 물론 남이 볼 때는 천천히, 안전하게 몰죠."

안내 데스크에서도 약간의 현금이 큰 역할을 합니다.

같은 객실 요금에 분위기나 전망이 더 좋은 방을 제공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투숙객 블랙 리스트를 작성하는 호텔도 있습니다.

무례한 투숙객은 '골칫거리', 팁을 잘 주는 손님은 '친구'라고 표시해 둡니다.

이번에 봉사료에 인색했다면 다음에 이용할 때 서비스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