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LG 지옥훈련 ‘올해는 꼭 가을 야구’
입력 2013.01.25 (11:17) 수정 2013.01.25 (11:27) 스포츠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프로야구 LG 사이판에서 강도높은 전지훈련이 한창인데요.

11년 만에 4강 진출을 노리는 선수들을 만나보시죠.

한성윤 기자입니다.

<리포트>

아름다운 바다 색깔로 유명한 남태평양의 휴양지 사이판.

이곳에 훈련 캠프를 차린 LG는 기초 체력 훈련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체력을 강조하는 김기태 감독의 방침에 따라 뜨거운 태양 아래서도 달리고 또 달려야합니다.

<녹취> 정현욱 : "아 죽을 것 같아"

<녹취> 유원상 : "진짜 너무 힘들어요,욕나와요"

달리기와 근력등 여러 항목에서 기준 기록을 통과해야만 캠프에 남을 수 있습니다.

<녹취> 봉중근 : "아 진짜 이등병의 편지 부르고 싶다"

내야 수비가 불안하다는 평가속에 LG는 수비수별 맞춤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인터뷰> 오지환 : "이렇게 자세가 높으면 수비에 실수가 많은데 무릎을 굽혀 수비 집중력을 높이겠습니다.

11년만에 4강 진출을 노리는 LG의 훈련은 한밤중까지 계속됩니다.

그동안 4강 문턱에서 좌절했던 LG는 더욱 강도높은 훈련을 통해,가을 야구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사이판에서 KBS 뉴스 한성윤입니다.
  • LG 지옥훈련 ‘올해는 꼭 가을 야구’
    • 입력 2013-01-25 10:37:08
    • 수정2013-01-25 11:27:19
    스포츠타임
<앵커 멘트>

프로야구 LG 사이판에서 강도높은 전지훈련이 한창인데요.

11년 만에 4강 진출을 노리는 선수들을 만나보시죠.

한성윤 기자입니다.

<리포트>

아름다운 바다 색깔로 유명한 남태평양의 휴양지 사이판.

이곳에 훈련 캠프를 차린 LG는 기초 체력 훈련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체력을 강조하는 김기태 감독의 방침에 따라 뜨거운 태양 아래서도 달리고 또 달려야합니다.

<녹취> 정현욱 : "아 죽을 것 같아"

<녹취> 유원상 : "진짜 너무 힘들어요,욕나와요"

달리기와 근력등 여러 항목에서 기준 기록을 통과해야만 캠프에 남을 수 있습니다.

<녹취> 봉중근 : "아 진짜 이등병의 편지 부르고 싶다"

내야 수비가 불안하다는 평가속에 LG는 수비수별 맞춤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인터뷰> 오지환 : "이렇게 자세가 높으면 수비에 실수가 많은데 무릎을 굽혀 수비 집중력을 높이겠습니다.

11년만에 4강 진출을 노리는 LG의 훈련은 한밤중까지 계속됩니다.

그동안 4강 문턱에서 좌절했던 LG는 더욱 강도높은 훈련을 통해,가을 야구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사이판에서 KBS 뉴스 한성윤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