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엔 ‘북한인권조사위원회’ 설치
입력 2013.03.22 (23:35) 수정 2013.03.22 (23:55)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유엔에 처음으로 북한의 인권실태를 조사하는 위원회가 설치됩니다.

그동안 일회성 조처에 그쳐온 북한 인권 문제 해결의 전기가 마련된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제네바에서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청진시 정치범 수용소, 5천 명 넘는 주민들이 정치범으로 몰려 인간 이하의 삶을 연명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유엔은 이런 문제를 더 이상 방치하지 않기 위해 북한인권조사위원회 설치 안을 내놓았습니다.

<녹취>대북인권결의안 취지설명(코르 주제네바 아일랜드 대사): "북한에서 조직적으로 행해지는 심각한 반인권적 범죄를 조사해야 합니다."

북한 대표는 크게 반발했습니다.

<녹취>서세평(주제네바 북한대사): "북한 인민들은 현재 세계에서 우수한 인권 보호와 증진시스템 속에서 자긍심과 명예를 갖고 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

그러나 표결 없이 이사국 만장일치로 유엔에 북한인권조사위를 두기로 합의했습니다.

<녹취>최석영(주제네바 대표부 대사): "유엔차원에서 북한 인권위반사례에 대한 사실조사위원회가 구성된 것은 처음입니다."

앞으로 1년간 조사 결과 국제법상 반 인도적 범죄가 발견될 경우 책임자들을 국제사법재판소에 제소하기로 했습니다.

인권단체 국제앰네스티도 북한이 국제 사회 일원으로서 유엔인권위의 결의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유엔은 조사위원회의 방북조사를 허용하도록 북한당국에 촉구하는 등 인권문제에 대한 대북압박을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제네바에서 KBS뉴스 박상용입니다.
  • 유엔 ‘북한인권조사위원회’ 설치
    • 입력 2013-03-22 23:35:23
    • 수정2013-03-22 23:55:48
    뉴스라인
<앵커 멘트>

유엔에 처음으로 북한의 인권실태를 조사하는 위원회가 설치됩니다.

그동안 일회성 조처에 그쳐온 북한 인권 문제 해결의 전기가 마련된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제네바에서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청진시 정치범 수용소, 5천 명 넘는 주민들이 정치범으로 몰려 인간 이하의 삶을 연명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유엔은 이런 문제를 더 이상 방치하지 않기 위해 북한인권조사위원회 설치 안을 내놓았습니다.

<녹취>대북인권결의안 취지설명(코르 주제네바 아일랜드 대사): "북한에서 조직적으로 행해지는 심각한 반인권적 범죄를 조사해야 합니다."

북한 대표는 크게 반발했습니다.

<녹취>서세평(주제네바 북한대사): "북한 인민들은 현재 세계에서 우수한 인권 보호와 증진시스템 속에서 자긍심과 명예를 갖고 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

그러나 표결 없이 이사국 만장일치로 유엔에 북한인권조사위를 두기로 합의했습니다.

<녹취>최석영(주제네바 대표부 대사): "유엔차원에서 북한 인권위반사례에 대한 사실조사위원회가 구성된 것은 처음입니다."

앞으로 1년간 조사 결과 국제법상 반 인도적 범죄가 발견될 경우 책임자들을 국제사법재판소에 제소하기로 했습니다.

인권단체 국제앰네스티도 북한이 국제 사회 일원으로서 유엔인권위의 결의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유엔은 조사위원회의 방북조사를 허용하도록 북한당국에 촉구하는 등 인권문제에 대한 대북압박을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제네바에서 KBS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라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