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공원 노인 운동기구 인기
입력 2013.03.26 (12:48) 수정 2013.03.26 (13:0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 각지 공원에 노인 운동기구가 설치되면서 공원 풍경도 바뀌고 있습니다.

<리포트>

봉을 잡고 다리를 올렸다 내리기를 반복하는 기구와 지표면에 낮게 설치된 철봉.

모두 노인 대상 운동기구입니다.

도쿄 오타구의 한 공원.

매달, 이곳에서 노인 대상 운동 교실을 열고 있는데요.

평형감각과 근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운동기구 사용법을 전문 지도원이 알려주고 있는데, 매번, 100여명이 참가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참가자: "평균대도 사용해 상당히 다리와 허리에 힘이 생겼습니다. 이제 넘어지지 않아요."

77살의 아라이 씨.

2년전, 대퇴부 골절상을 입고난 뒤, 이 공원에 다니기 시작했습니다.

매일 간단한 운동을 하면서 다리 근육을 키웠더니 지금은 난간을 잡지 않아도 계단을 오르내릴 수 있게 됐습니다.

공원이 아이들의 놀이 장소뿐만 아니라 노인들의 건강 활용의 장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 日 공원 노인 운동기구 인기
    • 입력 2013-03-26 12:49:18
    • 수정2013-03-26 13:00:21
    뉴스 12
<앵커 멘트>

최근 각지 공원에 노인 운동기구가 설치되면서 공원 풍경도 바뀌고 있습니다.

<리포트>

봉을 잡고 다리를 올렸다 내리기를 반복하는 기구와 지표면에 낮게 설치된 철봉.

모두 노인 대상 운동기구입니다.

도쿄 오타구의 한 공원.

매달, 이곳에서 노인 대상 운동 교실을 열고 있는데요.

평형감각과 근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운동기구 사용법을 전문 지도원이 알려주고 있는데, 매번, 100여명이 참가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참가자: "평균대도 사용해 상당히 다리와 허리에 힘이 생겼습니다. 이제 넘어지지 않아요."

77살의 아라이 씨.

2년전, 대퇴부 골절상을 입고난 뒤, 이 공원에 다니기 시작했습니다.

매일 간단한 운동을 하면서 다리 근육을 키웠더니 지금은 난간을 잡지 않아도 계단을 오르내릴 수 있게 됐습니다.

공원이 아이들의 놀이 장소뿐만 아니라 노인들의 건강 활용의 장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