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해상 레이더·구축함 한반도 인근 이동
입력 2013.04.02 (19:01) 수정 2013.04.02 (19:41)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 해군이 북한의 군사 동향을 감시하고 미사일 도발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첨단 이동식 레이더와 미사일 요격 기능을 갖춘 구축함을 한반도 인근으로 파견했습니다.

류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바다 위에 '떠다니는 레이더 기지' SBX-1...

미국 국방부는 현지시각으로 어제 새로운 미사일 발사 가능성을 포함한 북한의 군사 동향을 감시하기 위해, SBX-1을 한반도 주변 공해상으로 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탄도미사일 탐지 전용 레이더, SBX-1는 길이 116미터, 높이 85미터의 구조물에 레이더가 장착된 대형 흰색 원형 돔이 실려있습니다.

2천 km 떨어진 곳에서도 야구공만한 목표물을 식별해 추적할 수 있는 최첨단 장비입니다.

미 해군은 또 미사일 요격 기능을 갖춘 첨단 구축함 USS 피츠제럴드호도 함께 파견했습니다.

첨단 레이더와 구축함 파견은 F22 스텔스 전투기가 한미 연합훈련에 참가하기 위해 한반도에 들어온 지 하룻만입니다.

<인터뷰> 조지 리틀(미국 국방부 대변인)

미 백악관은 북한의 계산 착오와 도발 가능성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류란입니다.
  • 美 해상 레이더·구축함 한반도 인근 이동
    • 입력 2013-04-02 19:16:57
    • 수정2013-04-02 19:41:06
    뉴스 7
<앵커 멘트>

미국 해군이 북한의 군사 동향을 감시하고 미사일 도발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첨단 이동식 레이더와 미사일 요격 기능을 갖춘 구축함을 한반도 인근으로 파견했습니다.

류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바다 위에 '떠다니는 레이더 기지' SBX-1...

미국 국방부는 현지시각으로 어제 새로운 미사일 발사 가능성을 포함한 북한의 군사 동향을 감시하기 위해, SBX-1을 한반도 주변 공해상으로 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탄도미사일 탐지 전용 레이더, SBX-1는 길이 116미터, 높이 85미터의 구조물에 레이더가 장착된 대형 흰색 원형 돔이 실려있습니다.

2천 km 떨어진 곳에서도 야구공만한 목표물을 식별해 추적할 수 있는 최첨단 장비입니다.

미 해군은 또 미사일 요격 기능을 갖춘 첨단 구축함 USS 피츠제럴드호도 함께 파견했습니다.

첨단 레이더와 구축함 파견은 F22 스텔스 전투기가 한미 연합훈련에 참가하기 위해 한반도에 들어온 지 하룻만입니다.

<인터뷰> 조지 리틀(미국 국방부 대변인)

미 백악관은 북한의 계산 착오와 도발 가능성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류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