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윤창중 ‘성추행 의혹’ 파문
美 경찰, 윤창중 대변인 성범죄 혐의 수사
입력 2013.05.10 (12:02) 수정 2013.05.13 (12:1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윤창중 대변인의 성추행 사건을 조사중인 현지 경찰의 보고서를 KBS가 입수했습니다.

이 보고서에는 56살의 남성이 피해자를 호텔 방안에서 성추행했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워싱턴에서 최규식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워싱턴 경찰국은 윤창중 청와대 대변인의 성추행 신고가 접수돼 조사중이라고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이번 사건을 경범죄에 해당하는 성추행 사건으로 분류했습니다.

<인터뷰>워싱턴 경찰국 공보국 직원(전화녹취)

사건이 일어난 시각은 현지 시각으로 지난 7일, 한미 정상회담이 있은 날 밤 9시 반부터 10시 사이로 적혀있습니다.

피해자의 신원은 익명으로 처리돼 있고 가해자의 인적사항에는 나이 56살 외에 인상착의 정도만 적혀있습니다.

<인터뷰>워싱턴 경찰국 소속 경찰관

피해자는 출동한 경찰관에게 윤 대변인이 자신의 허락없이 엉덩이를 만졌다고 진술한 것으로 기록돼 있습니다.

호텔은 백악관 바로 옆에 위치해 있으며 윤 대변인이 머물던 숙소에서 차량으로 10분 정도 떨어진 곳입니다.

현지 경찰에 신고한 여성은 20대 중반의 미국 시민권자로 박대통령의 미국 방문 행사를 위해 주미 대사관에 임시 채용된 인턴직원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같은 사실은 미주 여성 온라인 사이트에 피해 사실을 알리는 글들이 올라오면서 외부로 알려지기 시작했습니다.

현지 경찰은 이번 사건의 파장을 의식한 듯 현재로서는 추가로 언급할 것이 없다는 짤막한 성명만을 발표했습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최규식입니다.
  • 美 경찰, 윤창중 대변인 성범죄 혐의 수사
    • 입력 2013-05-10 12:03:58
    • 수정2013-05-13 12:13:39
    뉴스 12
<앵커 멘트>

윤창중 대변인의 성추행 사건을 조사중인 현지 경찰의 보고서를 KBS가 입수했습니다.

이 보고서에는 56살의 남성이 피해자를 호텔 방안에서 성추행했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워싱턴에서 최규식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워싱턴 경찰국은 윤창중 청와대 대변인의 성추행 신고가 접수돼 조사중이라고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이번 사건을 경범죄에 해당하는 성추행 사건으로 분류했습니다.

<인터뷰>워싱턴 경찰국 공보국 직원(전화녹취)

사건이 일어난 시각은 현지 시각으로 지난 7일, 한미 정상회담이 있은 날 밤 9시 반부터 10시 사이로 적혀있습니다.

피해자의 신원은 익명으로 처리돼 있고 가해자의 인적사항에는 나이 56살 외에 인상착의 정도만 적혀있습니다.

<인터뷰>워싱턴 경찰국 소속 경찰관

피해자는 출동한 경찰관에게 윤 대변인이 자신의 허락없이 엉덩이를 만졌다고 진술한 것으로 기록돼 있습니다.

호텔은 백악관 바로 옆에 위치해 있으며 윤 대변인이 머물던 숙소에서 차량으로 10분 정도 떨어진 곳입니다.

현지 경찰에 신고한 여성은 20대 중반의 미국 시민권자로 박대통령의 미국 방문 행사를 위해 주미 대사관에 임시 채용된 인턴직원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같은 사실은 미주 여성 온라인 사이트에 피해 사실을 알리는 글들이 올라오면서 외부로 알려지기 시작했습니다.

현지 경찰은 이번 사건의 파장을 의식한 듯 현재로서는 추가로 언급할 것이 없다는 짤막한 성명만을 발표했습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최규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