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배드민턴 이용대-고성현, 독일 꺾고 4강행
입력 2013.05.24 (07:33) 수정 2013.05.24 (08:1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우리나라가 세계 혼합단체 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체력왕 고성현의 활약이 빛났습니다.

콸라룸푸르에서 심병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고성현은 먼저 제 1경기인 혼합 복식에 출전했습니다.

3세트 풀세트 접전 끝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이어 단 한 시간만 쉬고 남자 복식에 나섰습니다.

체력이 달릴 법도 했지만 고성현은 펄펄 날았습니다.

연달아 강스매싱을 구사하며 파트너 이용대와 함께 2대 0 완승을 이끌어냈습니다.

고성현의 활약 속에 대표팀은 독일을 3대 0으로 꺾고 4강에 진출했습니다.

<인터뷰> 고성현-이용대 : "(힘이나 파워같은 면에서는 제가 자신있습니다.) 성현이 형은 워낙에 몸이 좋구 약간 터미네이터 같아요"

고성현은 초콜릿 복근과 엄청난 알통을 뽐내는 체력왕답게, 예선부터 줄곧 하루에 두 경기씩 소화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득춘 : "체력이 제일 강한 선수중 하나인데 지금 그 체력을 믿고 계속 기용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일본을 꺾은 태국과 내일 4강전을 펼칩니다.

강철체력을 앞세운 고성현의 활약이 또 한 번 기대됩니다.

콸라룸푸르에서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
  • 배드민턴 이용대-고성현, 독일 꺾고 4강행
    • 입력 2013-05-24 07:45:19
    • 수정2013-05-24 08:18:20
    뉴스광장
<앵커 멘트>

우리나라가 세계 혼합단체 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체력왕 고성현의 활약이 빛났습니다.

콸라룸푸르에서 심병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고성현은 먼저 제 1경기인 혼합 복식에 출전했습니다.

3세트 풀세트 접전 끝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이어 단 한 시간만 쉬고 남자 복식에 나섰습니다.

체력이 달릴 법도 했지만 고성현은 펄펄 날았습니다.

연달아 강스매싱을 구사하며 파트너 이용대와 함께 2대 0 완승을 이끌어냈습니다.

고성현의 활약 속에 대표팀은 독일을 3대 0으로 꺾고 4강에 진출했습니다.

<인터뷰> 고성현-이용대 : "(힘이나 파워같은 면에서는 제가 자신있습니다.) 성현이 형은 워낙에 몸이 좋구 약간 터미네이터 같아요"

고성현은 초콜릿 복근과 엄청난 알통을 뽐내는 체력왕답게, 예선부터 줄곧 하루에 두 경기씩 소화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득춘 : "체력이 제일 강한 선수중 하나인데 지금 그 체력을 믿고 계속 기용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일본을 꺾은 태국과 내일 4강전을 펼칩니다.

강철체력을 앞세운 고성현의 활약이 또 한 번 기대됩니다.

콸라룸푸르에서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